뉴스핌

주요뉴스스포츠

[포토스토리] 전복된 우즈의 SUV 차량... "두 다리, 심각한 부상"

기사등록 :2021-02-24 08:21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5)가 현지시간 23일 오전7시15분께 자동차 전복 사고를 당했다.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2021.02.24 fineview@newspim.com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사진= 로이터 뉴스핌] 2021.02.24 fineview@newspim.com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미국 캘리포니아 인근서 사고가 난 타이거 우즈의 차량이 번복된 모습. [사진= 로이터 뉴스핌] 2021.02.24 fineview@newspim.com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사진= 로이터 뉴스핌] 2021.02.24 fineview@newspim.com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우즈의 차량을 도로로 꺼낸 현지 경찰이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 로이터 뉴스핌] 2021.02.24 fineview@newspim.com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사고가 난 우즈의 SUV 차량. [사진= 로이터 뉴스핌] 2021.02.24 fineview@newspim.com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도로를 막고 다른 차량의 접근을 막는 현지 경찰. 차량. [사진= 로이터 뉴스핌] 2021.02.24 fineview@newspim.com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우즈가 다리 수술을 받고 있는 UCLA 메디컬 센터. [사진= 로이터 뉴스핌] 2021.02.24 fineview@newspim.com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지난 2월22일 끝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우승자 맥스 호마(31)를 시상하기 위해 나선 타이거 우즈. 이 대회는 타이거 우즈 재단이 주최했다. [사진= 로이터 뉴스핌] 2021.02.24 fineview@newspim.com

사고 지점은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 롤링 힐스 스테이츠와 란초 팔로스 버디스 인근 지역이다. 이 곳은 LA 지역 해변가 언덕에 위치한 부촌으로, 접근로가 가파른 도로여서 평소에도 사고가 빈번한 곳으로 알려졌다.

현지 경찰은 도로에서 30야드 떨어진 곳에 전복된 사고 차량 안의 우즈를 꺼내기 위해 앞 유리를 깨고 구출했다.

우즈의 차량은 심하게 찌그러졌다. 우즈는 현재 하번 UCLA 메디컬 센터에서 다리 수술을 받고 있으며 생명엔 지장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현지경찰과 소방당국은 "우즈의 두 다리가 심각한 부상을 입었다"고 우려했다.

미국 제네시스 브랜드 대변인 제러드 팰렛은 "우즈가 GV80 탑승중 사고를 당한데 대해 매우 유감이다. 우즈와 가족들을 위해 기도하겠다"라고 밝혔다.

fineview@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