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장예모 콜렉션부터 '맨인블랙' '로스쿨'…넷플릭스·왓챠 주말 신작

기사등록 :2021-04-17 08:01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왓챠와 넷플릭스에서 다양한 장르의 영화, 드라마 라인업의 주말 신작을 선보인다. 세계적인 거장 장예모 감독 컬렉션부터 '맨인블랙', 이번주 첫 방송한 '로스쿨' 등을 OTT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 왓챠, 장예모-공리의 초기 필모그래피 한 눈에

세계적인 거장 장예모 감독의 영화를 왓챠에서 감상해보자. 왓챠는 장예모 감독의 기존 서비스작에 더해 이번 주 '인생' '홍등' '붉은 수수밭' '귀주 이야기'를 새로 공개해 더욱 풍부해진 필모그래피를 제공한다.

영화 '인생'은 장예모 감독의 전체 작품 가운데서도 파란만장했던 중국의 근현대사와 이로 인해 휘둘리는 개인의 삶을 가장 잘 담아냈다는 평가를 받는다. 부유한 지주의 아들로 태어난 주인공 푸궤이(갈우)는 도박에 빠져 재산을 전부 날리게 되고, 결국 노점상을 하며 아내 지아전(공리)와 근근이 살아간다. 푸궤이는 국공내전이 벌어진 1940년대에는 병사들을 대상으로 위문 공연을 하며 목숨을 부지하는 한편, 1960년대 문화대혁명 시기엔 그림자 연극으로 인해 반동으로 몰릴 위기에 처하는 등 40여 년에 걸쳐 우여곡절 많은 인생을 살아간다. 위화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제47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심사위원대상과 남우주연상을 받았다.

영화 '홍등' 스틸컷 [사진=왓챠] 

영화 '홍등' 속 열아홉 살의 어린 송련(공리)은 부잣집으로 시집을 가라는 계모의 강요로 인해 부자인 진대감의 넷째 부인이 된다. 이 가문에는 진대감과 하룻밤을 보낼 부인의 방 앞에 홍등을 밝히는 가풍이 있는데, 곧 권력의 상징으로 작용한다. 그 가운데서 송련은 자신도 모르게 임신했다고 거짓말한다. '홍등'은 1920년대 진대감의 고택을 배경으로 축첩 제도와 남아선호 등 중국 사회에 만연했던 폐습을 적나라하게 드러낸다. 차가운 회색빛의 고택과 그곳을 비추는 붉은 빛의 홍등이 대비되면서 만들어지는 감각적인 미장센 역시 일품이다. 제48회 베니스 국제영화제에서 경쟁 부문 감독상인 은사자상을, 제46회 영국 아카데미 영화상에서 외국어 영화상을 받으며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영화 '붉은 수수밭' 스틸컷 [사진=왓챠]

'붉은 수수밭'은 장예모 감독의 첫 연출작인 동시에, 그의 페르소나인 공리의 데뷔작이다. 가난한 농부의 아홉 번째 딸인 18살의 추알(공리)은 50살 넘도록 독신인 양조장 주인에게 시집가게 된다. 신랑집으로 향하던 추알은 흔들리는 가마의 문틈으로 가마꾼인 유이찬아오(강문)의 뒷모습을 보며 흥분을 느끼고, 둘은 며칠 뒤 붉은 수수밭에서 뜨겁게 맺어진다. 추알은 남편이 죽고 난 뒤 유이찬아오와 함께 양조장을 꾸려나가지만, 9년 뒤 일본군이 침략하면서 마을의 평화는 깨지기 시작한다. '붉은 수수밭'은 노벨문학상 수상자인 모옌의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했으며, 장예모 감독은 첫 연출작인 이 작품으로 베를린 국제영화제 황금곰상을 수상하며 세계를 놀라게 했다.

영화 '맨인블랙' 스틸컷 [사진=왓챠]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은 크리스 헴스워스와 테사 톰슨의 케미스트리를 즐길 수 있는 영화다. 지구를 위협해온 외계인을 감시하는 일급 국가기밀 조직 MIB 본부에 신입 요원 에이전트 M(테사 톰슨)이 들어온다. 에이전트 M은 에이스 요원인 에이전트 H(크리스 헴스워스)와 팀을 이루게 되고, 곧 MIB 내부 스파이를 찾아내라는 미션을 수행하기 시작한다.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은 전 세계에 신드롬을 일으킨 SF 대표 블록버스터 '맨 인 블랙'의 네 번째 시리즈로, 스케일 넘치는 액션과 위트 있는 연출이 눈과 귀를 사로잡는다. 영화 '토르: 라그나로크', '어벤져스: 엔드게임'에서 손발을 맞췄던 '토르' 크리스 헴스워스와 '발키리' 테사 톰슨이 MIB 듀오로 뭉쳤다는 사실만으로도 팬들 사이에서 큰 화제를 모았다.

◆ 금주 첫방 '로스쿨'부터…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대거 포진

드라마 '로스쿨' 스틸컷 [사진=넷플릭스] 

'로스쿨'은 대한민국 최고의 명문 로스쿨 교수와 학생들이 전대미문의 사건에 얽히게 되면서 펼쳐지는 캠퍼스 미스터리 드라마로 피, 땀, 눈물이 얽힌 살벌한 로스쿨 생존기를 통해 예비 법조인들이 법과 정의를 깨닫는 과정을 담는다. 김명민, 이정은, 김범, 류혜영은 각각 양종훈, 김은숙, 한준휘, 강솔A 역을 맡아 살인사건에 휘말리고 법조계 엘리트들이 모인 곳에서 서병주를 살해한 범인과 비밀을 밝혀 나간다. '조선명탐정' 시리즈부터 '눈이 부시게' '이번 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 '송곳' 등으로 시청자와 관객을 울고 웃게 했던 김석윤 감독과 '이판사판'으로 판사들의 이야기를 리얼하게 파헤쳤던 서인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영화 '러브 앤 몬스터스' 스틸컷 [사진=넷플릭스] 

'러브 앤 몬스터스'는 괴물로 인해 세상이 종말을 맞이한 후, 벙커에 숨어 살던 조엘이 고등학교 시절 여자 친구를 만나러 가기 위해 7년 만에 지하 생활을 박차고 나오면서 벌어지는 모험을 그린 넷플릭스 영화다. 넷플릭스 크리처 월드의 초석을 세운 '기묘한 이야기' 시리즈를 제작한 숀 레비가 제작에 참여해 또 한 편의 크리처 명작의 탄생을 예고한다. 딜런 오브라이언이 조엘 역을 맡아 순애보를 선보인다. '기묘한 이야기'에서 '스위트홈'으로 이어지는 크리처 명작의 계보를 이어갈 '러브 앤 몬스터스'는 넷플릭스에서 만날 수 있다.

'아빠 때문에 못살겠다' 스틸컷 [사진=넷플릭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아빠 때문에 못 살겠다!'는 화장품 사업을 하며 독신의 삶을 즐기던 브라이언이 하루아침에 10대 딸과 함께 살게 되며 겪는 이야기를 그린 시트콤이다. 제이미 폭스가 브라이언으로 분해 코믹 연기의 정수를 선보인다. 제이미 폭스는 그의 딸이자 총괄 프로듀서인 커린과의 실제 관계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에도 참여해 한층 현실감 넘치는 연기를 완성했으며 가족의 소중함과 웃음을 전할 예정이다.

영화 '왜 나를 죽었지?' 스틸컷 [사진=넷플릭스] 

넷플릭스 영화 '왜 나를 죽였지?'는 스물네 살의 크리스털이 살해당한 후 직접 살인자를 추적하기 시작한 가족들의 이야기를 담은 다큐멘터리다. 크리스털에게 꼭 범인을 잡아 대가를 치르게 하겠다는 약속을 했던 엄마 벨린다는 용의자들이 마이스페이스라는 SNS를 한다는 것을 알게 된다. 벨린다의 조카이자 크리스털의 사촌 동생인 제이미가 '엔젤'이라 이름을 붙인 크리스털의 마이스페이스 계정을 만들고, 벨린다는 '엔젤'에 접근하는 사람들 중 크리스털의 죽음과 관계있어 보이는 사람들을 직접 조사하기 시작한다. 하지만 벨린다의 이런 행동은 다른 가족뿐 아니라 이웃, 지역 사회 그리고 경찰들의 수사에도 큰 영향을 끼치기 시작한다. 이 추적의 끝은 과연 어떻게 될까. 넷플릭스 '왜 나를 죽였지?'에서 공개된다.

 

jyyang@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