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문화

내년부터 한복교복 입을 중·고등학교 25개교 모집

기사등록 :2021-04-18 09:00

문체부·교육부 '한복교복 보급 사업'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와 교육부(사회부총리 겸 장관 유은혜) 는 19일부터 5월 28일까지 한복교복을 도입할 중·고등학교 25개교를 공모한다.

'한복교복 보급 사업'은 문체부와 교육부가 2019년 2월부터 업무협약(MOU)을 체결해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강진 작천중학교, 예천 대창중학교 등 한복교복 보급 시범학교 16개를 선정해 학생 2300여명이 한복교복을 입게 됐다.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동복 한복 [사진=문체부] 2021.04.16 89hklee@newspim.com

올해 공모를 통해 총 25개 중·고등학교에서 한복교복을 새롭게 입을 수 있다. 한복교복 도입을 원하는 학교는 사전에 학생, 학부모 등을 대상으로 사전 의견수렴을 거친 후 신청할 수 있다. 참여 학교로 선정된 후에는 학부모, 교사 등이 참여하는 학교별 교복선정위원회에서 한복교복 도입을 확정할 수 있도록 설명회 개최를 지원한다.

세부 지원사항은 시도별 무상교복 지원정책 유무에 따라 달라진다. '2021 한복교복 보급 사업'을 통해 지자체‧시도교육청 등으로부터 '교복비 지원'을 받는 학교 중 15개교 내외, '교복비 미지원 학교' 중 10개교 내외 등 총 25개교 내외를 지원할 예정이다.

'교복비 지원'을 받는 15개 학교의 경우 한복디자이너가 학교 관계자 의견을 수렴해 디자인을 학교 맞춤형으로 개선한 후 교복 시제품 제작을 지원한다. '교복비 미지원 학교'인 10개 학교에는 한복디자이너 파견과 시제품 제작을 비롯해 3년간 교복 구입까지 지원한다. 즉, 올해 선정되는 학교는 디자인 개선과 시제품 개발을 마친 후 내년 신입생부터 2024년 신입생까지 총 3개 학년의 교복을 제공받을 수 있다. 교육부 권고에 따라 학생 1인당 동복·하복 각 1벌 30만 원 한도 내에서 지원한다. 학교별 학생 수에 따라 지원학교 수는 변동될 수 있다.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하복 한복 [사진=문체부] 2021.04.16 89hklee@newspim.com

한복교복을 도입할 학교는 동복, 하복, 생활복 등 교복 디자인 총 81종 중 원하는 디자인을 고를 수 있다. 문체부는 선택의 폭을 넓히기 위해 지난해 8월 제2회 한복교복 디자인 공모전을 실시해 한복교복 52종을 추가로 개발했다. 2019년에 개발한 디자인 53종 중 학생들의 선호가 높았던 디자인 29종은 실제 한복교복을 입고 있는 학생들의 의견을 수렴해 더욱 편하게 개선했다. 교복의 종류도 여학생의 경우 치마, 내리닫이(원피스), 바지 등 다양해졌다. 한복교복 디자인 81종은 한복진흥센터 홈페이지 자료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한복진흥센터(원장 김태훈)는 오는 20일부터 5월 21일까지 서울 인사동 케이시디에프(KCDF) 갤러리 제2전시관에서 한복교복 시제품을 전시하고 지원사항과 절차 등에 대한 상담창구를 운영한다. 상담은 사회적 거리두기와 생활 방역을 고려해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시제품 관람만 할 경우에는 사전 예약 없이 방문하면 된다. 단, KCDF 갤러리는 매주 월요일 정기휴관이며 토요일과 일요일에는 상담을 진행하지 않는다.

신청 방법과 관련 서식 등 공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한복진흥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선정 결과는 서류심사를 거쳐 6월 초에 발표한다.

이진식 문체부 문화정책관은 "한복교복은 한복 생활화를 위해 문체부가 역점을 두고 추진하고 있는 정책"이라며 "앞으로도 문체부는 한복교복뿐만 아니라 한복근무복을 보급하고 지자체와 협업해 한복을 입으면 누릴 수 있는 혜택을 확대하는 등 한복이 일상 속에 스며들 수 있는 정책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89hklee@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