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스포츠

대한항공, 남자 프로배구 첫 통합우승... MVP는 정지석

기사등록 :2021-04-18 15:53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남자 프로배구 대한항공이 사상 첫 통합우승을 달성했다.

대한항공은 17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카드와의 '도드람 2020~2021 V리그' 남자부 챔피언결정전(5전 3선승제) 5차전에서 3대1(24-26 28-26 27-25 25-17)로 역전승을 일궜다.

첫 통합 우승을 차지한 남자 프로배구 대한항공. [사진= 대한항공 배구단]

정규리그 1위를 차지한 대한항공은 시리즈 전적 3승2패로 챔피언결정전 우승이자 창단 첫 통합 우승을 차지했다. V리그 남자부에서 통합 우승팀이 나온 것은 2013~2014시즌 삼성화재 이후 7년 만이다.

대한항공은 1차전과 3차전서 모두 0대3의 완패로 1승2패를 했다. 하지만 4차전서 우리카드 외국인 선수 알렉스가 급체로 결장, 3대0으로 반전을 이뤘다. 이후 5차전에서도 첫 세트를 내줬지만 끝까지 추격, 통합 우승을 해냈다.

이날 공수에서 맹활약을 선보인 정지석(최종전 20득점)은 MVP에 선정돼 감격의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2017~2018시즌 이후 3년 만의 통산 2번째 우승을 안은 대한항공은 정규리그 1위 상금 1억2000만원과 챔피언결정전 우승 상금 1억원 등 총 2억2000만원을 상금을 받았다.

대한항공은 사상 처음으로 대한항공에 통합우승을 안긴 산틸리 감독과의 재계약 대신 새 외국인 사령탑을 영입한다는 계획이다.

 

fineview@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