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글로벌

문대통령 내외, 예정보다 일찍 AZ백신 2차 접종...방미 일정 고려

기사등록 :2021-04-30 09:35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5월 중순 방미 확정... 2차 접종 앞당겨 실시 
1차 접종과 동일장소에서 같은 간호사가 접종 

[서울=뉴스핌] 이영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코로나19 2차 예방접종을 받았다. 5월 하순으로 예정됐던 한미 정상회담 일정이 앞당겨지면서 당초 예정된 접종일보다 앞당겨 2차 접종을 실시하게 됐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 1차 접종을 실시했던 서울시 종로구 보건소를 방문하여, 코로나19 2차 예방접종을 받았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3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차 접종하는 모습 [사진=청와대] 2021.03.23

문 대통령은 지난 3월 23일, 금년 6월로 예정된 G7회의 참석을 위해 '필수목적 출국을 위한 예방접종 절차'에 따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으로 1차 예방접종을 받은 바 있으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1·2차 접종 간격이 12주인 점을 고려하여, 2차 접종은 5월 중순 예정되어 있었다.

하지만, 최근 문 대통령의 미국 방문계획(5월 중)이 구체화되고, 출국 전 충분한 항체 형성기간(2차 접종 후 14일 경과)이 필요함에 따라 당초 예정된 접종일 보다 앞당겨 2차 접종을 실시하게 되었다.

질병관리청은 긴급한 해외 출국자에 한하여 4주 간격으로 1·2차 접종을 허용하고 있으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국내·외에서 4~12주 접종 간격으로 허가되어 사용되고 있다.

이날 접종에는 1차 접종을 함께 받았던 김정숙 여사와 대통령비서실 직원 8명이 동행하여 함께 접종을 받았으며지난 3월 23일 1차 접종을 담당했던 간호사가 동일하게 문 대통령 일행의 2차 접종을 맡았다. 

nevermind@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