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글로벌

문 대통령, 이스라엘에 성지순례 참사 위로전문…"조기 수습 기원"

기사등록 :2021-05-02 11:50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청와대 "희생자 명복과 유가족 위로 뜻 전달"

[서울=뉴스핌] 이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일 이스라엘 북부 메론에서 발생한 성지순례 행사장 압사 사고와 관련해 루벤 리블린 이스라엘 대통령에게 위로 서한을 보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서면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은 위로 서한에서 희생자에 대한 명복과 유가족에 대한 위로의 뜻을 전하고, 부상자들의 쾌유와 사고의 조기 수습을 기원했다"고 밝혔다.

이스라엘 축제 '라그바오메르'에서 발생한 스탠드 붕괴사고 [사진=로이터 뉴스핌]

박 대변인은 "양국은 문 대통령과 리블린 대통령의 2019년 서울 정상회담을 계기로 한·이스라엘 자유무역협정(FTA) 타결, 수소 경제·인공지능·로봇기술 등 첨단 혁신 분야에서의 협력을 지속·강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이스라엘에서는 지난달 29일 북부 메론산 성지순례 행사에 인파 10만명이 몰리면서 45명이 사망하고 150여 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medialyt@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