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종합] 경북 7개 시·군서 32명 확진…경주 경로당·구미칠곡 노래연습장발 지속

기사등록 :2021-05-03 09:46

경주17·구미5·칠곡5·경산2·포항1·김천1·안동1 명

[경주·구미·칠곡·경산·포항=뉴스핌] 남효선 기자 = 경북 경주에서 경로당과 결혼식 연관 추가 확진자가 이어지고 구미시와 칠곡군에 노래연습장 관련 신규확진자가 다수 발생하는 등 경북권에서 밤새 코로나19 신규확진자 32명이 추가 발생해 지난 4월부터 지속되던 확산세가 5월들어서도 수그러들지 않고 이어져 지역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다.

3일 경북도에 따르면 전날 발생한 추가 확진자는 지역감염 사례 31명, 해외유입 감염 사례 1명 등 32명으로 이날 오전 0시 기준 누적 확진자는 4184명으로 가파르게 증가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이 건천읍에 설치된 임시선별진료소를 둘러보고 있다.[사진=경주시] 2021.05.03 nulcheon@newspim.com

◇ 경주 = 지역 전 경로당을 폐쇄조치하는 등 지역확산 차단에 총력을 쏟고 있는 경주시에서 5월 첫날인 1일 지역 경로당과 결혼식 관련 등 신규확진자 12명이 한꺼번에 발생한 데 이어 2일 경로당 연관 11명 등 17명의 추가 확진자가 또 발생했다.

이틀새 29명의 신규확진자가 발생해 경주시의 누적 확진자는 322명으로 가파르게 증가했다.

3일 경북도와 경주시 등에 따르면 전날 발생한 추가 확진자 17명 중 건천읍 천포리 경로당 연관 추가 확진자는 11명이다. 이 중 천포리 거주 마을 주민은 9명이다.

나머지 2명 중 1명은 울산 거주 50대 남성으로 해당 마을 확진자의 자녀로 가족과 함께 제사를 지내기위해 마을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1명은 해당 마을의 '304번 확진자' 가족인 50대 여성(321번확진자)으로 경주시청 평생학습가족관 공무원이다.

해당마을 경로당 연관 누적 확진자는 이틀새 18명으로 불어났다.

이들 해당 마을 거주 경로당 연관 확진자들은 경로당에서 윷놀이와 함께 음식을 나눠 먹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주시는 추가 확진자가 대거 발생하자 천포리 인근 일대를 대상으로 전수 진단검사에 들어갔다.

또 3일과 4일 읍사무소에서 상시 검사를 진행키로 했다.

경주시는 또 경로당 연관 공무원 확진자가 발생하자 해당 공무원이 근무하는 경주시청 평생학습가족관 소속 직원 18명에 대해 진단검사를 실시했다. 이들에 대한 검사 결과는 이르면 3일 오전 중에 나올 것으로 보인다.

앞서 경주시는 전날 해당 경로당 관련 확진자가 다수 발생하자 건천읍에 임시선별진료소를 설치하고 해당 마을 주민 158명에 대해 전수 검사했다.

내남면 결혼식 관련 추가 확진자도 이어졌다.

전날 발생한 '경주317.318번 확진자'는 지난달 30일 양성판정을 받은 내남면 결혼식 연관 '경주297·298번확진자'의 며느리와 손녀이다.

또 '경주 320번확진자'는 '경주296번 확진자'의 가족이다. 내남면 결혼식 연관 확진자는 모두 7명으로 불어났다.

전날 양성판정을 받은 '경주 319번확진자'는 외동읍 소재 한 회사에 근무하는 직원이다.

경주시는 해당 회사의 외국인 근로자 100여 명에 대해 전수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날 추가 발생한 '경주 323번확진자'는 파키스탄에서 입국한 30대 남성으로 해외유입 감염 사례이다.

경북 구미시의 코로나19 전수검사[사진=뉴스핌DB] 2021.05.03 nulcheon@newspim.com

◇ 구미 = 구미에서는 노래연습장 연관 3명을 포함 밤새 신규확진자 5명이 추가 발생했다.

'구미칠곡노래연습장' 관련 지난 1일 양성판정을 받은 '구미531번확진자'의 접촉자 3명이 추가 확진되고 이튿날인 2일 확진판정을 받은 '구미533번확진자'의 접촉자 1명이 추가 확진됐다.

또 지난 달 20일 양성판정을 받은 '구미483번확진자'의 접촉자 1명이 자가격리 중 추가 확진돼 구미시의 누적 확진자는 536명으로 증가했다.

◇ 칠곡 = 칠곡에서는 '구미칠곡노래연습장' 연관 지난 1일 양성판정을 받은 '구미531번확진자'의 접촉자 5명이 한꺼번에 추가 확진됐다. 칠곡군의 누적 확진자는 120명으로 늘어났다.

◇ 경산 = 경산에서는 지역 소재 Y교회 관련 교인 1명이 추가 확진되고 유증상 감염 사례 1명이 추가 발생해 누적 확진자는 1276명으로 증가했다.

경산시와 보건당국은 정확한 감염원이 확인되지 않은 유증상 감염자에 대한 역학조사에 주력하고 있다.

코로나19 선별 검체검사[사진=뉴스핌DB] 2021.05.03 nulcheon@newspim.com

◇ 포항.김천.안동 = 포항에서는 지난 달 29일 양성판정을 받은 '청주확진자'의 접촉자 1명이 자자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추가 확진돼 누적 확진자는 571명으로 증가했다.

또 김천시에서는 유증상 감염 사례 1명이 추가 발생해 누적 확진자는 144명으로 늘었다.

안동시에서는 '안동 지인모임' 관련 지난 달 26일 확진판정을 받은 '안동244번확진자'의 접촉자 1명이 자가격리 중 추가 확진돼 누적 확진자는 255명으로 증가했다.

경북도에서는 최근 1주일간 국내감염 사례 169명(해외유입 제외)이 발생해 '주간 일일평균' 23.3명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나 전날의 '주간 일일평균' 23.1명에 비해 0.2명이 늘어나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nulcheo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