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문화

'비틀쥬스', 유준상·정성화·홍나현·장민제·신영숙 등 출연…내달 18일 개막

기사등록 :2021-05-03 16:39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2021년 가장 주목받는 신작 뮤지컬 '비틀쥬스'가 캐스팅 라인업을 공개하고 다음달 18일 세종문화회관에서 개막한다.

팀 버튼 감독의 초기 대표작인 동명의 영화를 원작으로 기상천외하고 발칙한 무대적 상상력을 무대에 구현한 뮤지컬 '비틀쥬스'는 유령이 된 부부가 자신들의 신혼집에 낯선 가족이 이사 오자 이들을 쫓아내기 위해 유령 '비틀쥬스'와 벌이는 독특한 이야기를 다룬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사진=CJ ENM] 2021.05.03 jyyang@newspim.com

98억년 묵은 저세상 텐션을 자랑하며 자신과 함께 이 세상을 발칵 뒤집을 유령친구를 만들고 싶어하는 정체불명의 악동 '비틀쥬스' 역의 유준상, 정성화가 맡는다. 공개된 포스터 속 이제껏 볼 수 없었던 신선한 캐릭터 '비틀쥬스' 역 배우 유준상과 정성화는 미워할 수 없는 악동 '비틀쥬스'와 싱크로율 100%에 가까운 모습으로 완벽 변신을 예고한다.

유령이 보이는 겁 없는 10대 소녀 '리디아' 캐릭터 포스터에선 오로지 실력만으로 파격 등용된 뮤지컬계의 슈퍼 루키 홍나현과 장민제의 사랑스러운 매력과 통통 튀는 존재감을 엿볼 수 있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사진=CJ ENM] 2021.05.03 jyyang@newspim.com

'비틀쥬스'를 만나 그의 유령수업 수강생이 되는 겁 많고 소심한 신참 유령 부부 '바바라'와 '아담'은 갑작스럽게 벌어진 사고로 특훈을 받게 된다. 갑자기 저 세상 유령이 되어 버린 '바바라' 역의 김지우, 유리아와 '아담' 역의 이율, 이창용의 놀란 표정은 이들에게 과연 어떠한 일들이 펼쳐질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낡은 집으로 크게 한탕 노리는 부동산 사업가인 리디아의 엄격한 아버지 '찰스' 역을 맡은 김용수는 마치 현생에 지친 듯한 생생한 표정을 선인다. 매사에 흥 넘치는 긍정 전도사로 리디아의 라이프 코치를 자처하는 델리아 역의 신영숙, 전수미는 다양한 작품을 통해 쌓아온 단단한 내공을 뿜어내며 캐릭터 그 자체로 완벽히 변신했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사진=CJ ENM] 2021.05.03 jyyang@newspim.com

'비틀쥬스'는 독특한 세계관으로 두터운 팬층을 보유한 팀 버튼 감독의 초기 대표작인 동명의 영화를 뮤지컬화한 작품이다. 워너브라더스가 제작하고 2019년 4월 브로드웨이에서 첫 선을 보였으며 그해 토니어워즈 8개 부문 노미네이트를 비롯해 3대 뮤지컬 시어터 어워즈 수상을 석권했다. 시시각각 변화하는 화려한 무대 세트, 추락이나 공중부양 등 마술 같은 연출 기법과 거대한 퍼펫,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이 펼치는 흥미로운 군무 등 기상천외한 비주얼 스펙터클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CJ ENM과 세종문화회관의 공동주최로 전세계 최초 라이선스 공연으로 선보이는 뮤지컬 '비틀쥬스'는 3일 세종문화회관 홈페이지 선예매에 이어 4일 본 예매가 시작된다. 오는 6월 18일부터 8월 8일까지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jyyang@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