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사회

서울시, 한부모가족에 134만원 상당 육아용품·접종비 등 지원

기사등록 :2021-05-04 12:18

110만원 상당 출산축하용품, 예방접종비 최대 24만원 지원
서울시한부모가족지원센터 전화 또는 홈페이지 신청

[서울=뉴스핌] 정광연 기자 = 서울시한부모가족지원센터는 한부모 가족의 자녀가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육아용품,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비, 양육상담 프로그램 등 맞춤형 자녀성장을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먼저 자녀를 출산한 한부모가족에 110만원 상당의 출산축하육아용품 꾸러미와 선택적 예방접종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비(미혼한부모 한정)를 1인당 최대 24만원까지 지원한다.

[서울=뉴스핌] 정광연 기자 = 2021.04.12 peterbreak22@newspim.com

2017년부터 지원해 온 출산축하 육아용품 구성품은 ▴유모차 ▴젖병 ▴아기띠 ▴이유식기세트 ▴유아용 천연세제 ▴침독크림 등이다. 소득기준을 따지지 않아 서울시 거주 출산 12개월 이내 한부모라면 신청이 가능하다.

로타바이러스는 치료제가 없어 세계보건기구(WHO)에서 접종을 권고하지만 국가 필수 예방접종 17종에 포함되지 않아 아이를 양육하는 부모에게 경제적 부담이 크다. 이에 서울시는 중위소득 100% 이하 출산 6개월 이내 미혼 한부모에게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비를 지원한다.

출산축하육아용품과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비는 종교단체 및 민간기업(대한불교조계종 조계사, 세피앙, 포그내, 옐레드 꿀꺽, 플레인컴퍼니, 제이웨이브, CMA인터내셔널, 엠앤디랩)의 후원을 통해 마련됐다.

양육상담 프로그램의 경우 자녀 발달단계에 맞추어 24~48개월 이하 자녀를 양육하는 한부모에게는 양육전문가와 함께하는 1:1 양육상담을, 4세 이상~7세 이하 자녀를 양육하는 한부모에게는 유아발달프로그램을 진행해 자녀성장에 따른 맞춤형으로 지원한다.

또한 서울시 거주 4세~7세 미만 자녀 양육 한부모 가정을 위해서는 혼자 양육을 하는 부·모의 생애설계교육 프로그램 등을 실시해 자녀뿐만 아니라 부·모도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발달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부모자녀성장지원사업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한부모가족지원센터 홈페이지 공지사항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송준서 가족담당관은 "아기를 출산하면 기본적으로 필요한 육아용품과 의료비를 경제적 이유로 마련하지 못하는 한부모 가정이 없도록 점차 지원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현장의 목소리를 들어 한부모들이 필요로 하는 정책을 마련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peterbreak22@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