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광주시, 평동 도시개발 협약체결 기한 30일 연장

기사등록 :2021-05-04 15:28

[광주=뉴스핌] 전경훈 기자 = 광주시는 평동 준공업지역 도시개발사업을 추진할 우선협상대상자인 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과의 협약체결 기한을 30일 연장한다고 밝혔다.

광주시는 지난 3월 3일 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을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한 이후 광주시 발전과 시민 이익에 부합하고, 능력있는 대형 엔터테인먼트사의 확실한 참여 및 시민들이 공감할 수 있는 수준으로 공동주택 감소라는 3가지 원칙으로 협상을 진행해왔다.

평동준공업지역 도시개발사업 위치도 [사진=광주시] 2021.03.03 ej7648@newspim.com

특히 아파트 위주의 개발을 억제하고, 실효성 있는 지역전략산업의 운영을 위한 협상 안건을 제시했으나, 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은 일부 안건에 이견을 제시해 협상기한 연장을 요청했다.

시는 상호 동등한 위치에서 성실히 협상에 임하고자 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과의 이견과 미 답변한 협상안에 일정기간 추가 협상이 필요하다고 판단하고, 공모지침에 따라 협상 기한 30일 연장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김대중 광주시 투자유치과장은 "추가 기한 내 시민과 전문가가 공감할 수 있는 수준의 협상안을 제시하도록 컨소시엄에 요청했다"며 "아파트 세대 수 감축 등 주요 쟁점 사항을 정리하고 3가지 원칙이 지켜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h1089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