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대구시, 70~74세 고령층 AZ백신 접종 예약 개시

기사등록 :2021-05-06 16:30

[대구=뉴스핌] 남효선 기자 = 대구시가 6일, 70~74세 고령층 백신접종 예약에 들어갔다.

대구시에 따르면 코로나19 예방접종 시행 추진단(단장 채홍호 대구시 행정부시장)이 6일부터 70~74세 고령층을 시작으로 연령대별(65~69세는 5.10.~, 60~64세는 5.13.~)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을 개시했다.

또 만성중증호흡기질환자는 6일부터 6월 3일까지, 유치원·어린이집 및 초등학교(1·2학년) 교사·돌봄인력, 사회필수인력, 보건의료인, 돌봄종사자 등 2분기 미접종자는 오는 13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접종 사전예약한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사진=뉴스핌DB] 2021.05.06 nulcheon@newspim.com

접종대상자는 대구 602개소(전국의 1만2571개소) 위탁의료기관 중 가까운 의료기관을 지정해 온라인 등 사전예약 후 오는 27일부터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접종한다.

대구지역의 위탁의료기관은 602개소로 중구 23. 동구64., 서구63. 남구33. 북구119. 수성구90., 달서구162. 달성군 8 곳이다.

70~74세(1947~51년생)는 6일부터, 65~69세(1952~56년생)은 10일부터, 60~64세(1957~61년생)는 13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사전예약을 받는다.

이번 순차적 사전예약은 기관별 접종 대상자의 집중에 따른 혼잡을 예방하고 백신 물량 배분 및 공급 등 사전 준비를 통해 백신 접종 기간에 원활한 예방접종을 하기위한 데 따른 것이다.

예방접종은 오는 27일부터 6월 19일까지이며, 접종이 끝난 6월 21일 이후에는 의료기관 방문 및 현장등록 후 접종도 가능하다.

위탁의료기관을 통한 예방접종은 4월 중순부터 운영하고 있는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시스템'을 통해 사전예약이 가능하다.

온라인 예약이 어려운 고령층을 위해 중앙(질병관리청 콜센터 1339)과 지자체(대구시, 구·군청)에서 전화 예약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도 신분증과 본인명의 휴대전화를 지참해 방문하면 본인이 온라인 사전예약을 할 수 있도록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채홍호 추진단장은 "대구시의 위탁의료기관 접종이 본격 시작됨에 따라 접종대상이 되는 고령층과 대상자들은 접종순서에 따라 빠짐없이 백신접종에 모두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nulcheo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