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부안 격포관광단지 개발 본격 추진

기사등록 :2021-06-10 13:26

[부안=뉴스핌] 고종승 기자 = 전북 부안군은 10일 군청에서 권익현 군수를 비롯 김호석 대일변산관광개발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격포관광단지 개발사업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대일변산관광개발은 ㈜대일개발에서 초기자본금 100억원을 출자해 설립한 특수목적법인이다. 대일변산관광개발은 명품 휴양콘도미니엄 조성을 통해 지역민 고용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김호석 대일변산관광개발 회장(좌)과 권익현 부안군수가 협약식후 기념촬영했다.[사진=부안군]2021.06.10 lbs0964@newspim.com

대일변산관광개발은 부안군 변산면 격포리·마포리 일원 약 97만 5374㎡ 부지에 오는 2026년까지 1200억원을 투자해 공공편익시설, 숙박시설, 운동・오락시설, 휴양・문화시설 총 4개 지구를 개발할 예정이다.

공공편익시설지구에는 관광안내소, 주차장, 산책로가 들어서며 숙박시설지구에는 휴양콘도미니엄, 아트뮤지엄, 레스토랑・카페 등이 조성된다.

운동・오락시설지구에는 변산반도국립공원의 아름다움을 만끽할 수 있는 밸리코스 9홀과 푸른 서남해 바다를 조망하며 즐길 수 있는 오션코스 9홀 등 총 18홀 규모의 대중제 골프장과 자연친화형 클럽하우스가 조성될 계획이다.

휴양문화시설지구에는 레저파크, 캠핑파크, 스파앤워터파크 등 골프장 이용객뿐만 아니라 다양한 연령층이 이용할 수 있도록 복합레저시설이 들어서고 지역주민과의 상생을 위한 지역상생센터, 향토음식점, 지역특산물 판매센터 등으로 개발된다.

군과 대일변산관광개발은 이날 사업협약 체결을 계기로 본격적인 격포관광개발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할 예정으로 관광단지 지정신청을 위한 환경・재해・도시계획 등 각종 인・허가 절차와 기본설계에 착수하게 된다.

투자협약 체결로 도와 군은 투자보조금 지원 및 관광숙박업 인・허가 협의 등 사업추진을 위한 행정・재정적 지원에 나선다.

lbs0964@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