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연예계 다시 덮친 코로나…한혜진 확진·전지현도 해프닝

기사등록 :2021-07-16 16:46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코로나19가 다시 확산되면서 영화, 방송 촬영 현장에도 빨간 불이 켜졌다. 유아인 주연의 영화 '하이파이브' 촬영이 일시 중단됐고, 전지현은 뒤늦게 알려진 가족의 코로나 확진 소식으로 해프닝을 빚었다. 여기에 '뭉쳐야 산다'에서 김요한을 포함해 5명이나 코로나 양성 반응을 받으면서 확산세에 방송가가 바짝 긴장하고 있다.

◆ 유아인 주연 '하이파이브' 스태프 최종 음성…'헌트' 측도 줄줄이 검사

16일 영화 '하이파이브' 측은 코로나 양성 의심 스태프가 최종 음성 결과가 나오면서 전날 중단했던 촬영 일정을 재개한다고 밝혔다. 지난 14일 영화 '하이파이브' 측에서는 한 스태프가 코로나 자가 검진에서 양성 의심 사례가 발생해 촬영을 중단했다. 배급사 NEW 측은 이날 "하이파이브' 촬영 현장에서 발생한 코로나 증상 의심자 및 접촉자가 오늘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알렸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배우 유아인과 라미란 [사진=뉴스핌DB] 2021.07.16 jyyang@newspim.com

이에 따라 '하이파이브' 제작진은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정상적으로 촬영을 진행한다. '하이파이브' 측은 코로나19 예방 차 진행한 현장 자가진단키트 검사에서 양성 의심 사례가 나오자 모든 일정을 중단하고 PCR 검사를 실시해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해당 영화는 유아인, 라미란, 오정세, 안재홍 등이 출연하며 '써니'의 강형철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특히 최근 이정재가 감독을 맡은 영화 '헌트'의 제작사 대표가 코로나 양성 판정을 받고 주연 배우들이 줄줄이 검사에 들어간 만큼, 영화 제작 현장에서는 이같은 사례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앞서 지난 13일 사나이픽처스의 한재덕 대표가 코로나 확진을 받으면서 감독이자 주연인 이정재, 정우성, 주지훈 등 출연자들이 가슴을 쓸어내렸다. 다행히 추가 확진자는 나오지 않았다.

이와 관련해 한 영화 관계자는 "다른 촬영 현장도 어디서 어떻게 확진자와 접촉한 인원이 있을지 모르는 상황"이라며 "하루 이틀정도 쉬어가며 전원 검사가 필요한 시점이 아닌가 한다"면서 조심스러운 입장을 밝혔다. '하이파이브'에서 자가 진단 키트를 통해 선제적인 대응에 나섰듯 강력한 방역 의지가 필요하다는 의견이다.

◆ 전지현 코로나 해프닝부터 한혜진도 확진…방송가 '비상'

넷플릭스 '킹덤- 아신전' 공개를 앞둔 배우 전지현도 코로나 관련 해프닝에 휩싸였다. 그의 시어머니인 패션 디자이너 이영우가 최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실이 알려지면서 전지현의 상태에도 관심이 쏠렸다. 전지현의 소속사 문화창고는 15일 "전지현은 현재 코로나19 관련 이상이 없는 상태다"라면서 의구심을 일축했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뭉쳐야 찬다' 출연 중인 모태범, 김요한, 박태환, 이형택 [사진=JTBC 뭉쳐야 찬다] 2021.07.16 jyyang@newspim.com

JTBC '뭉쳐야 찬다' 측에서는 전 배구선수 김요한부터 박태환, 모태범, 윤동식, 이형택까지 5명이나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비상이 걸렸다. 김요한은 14일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결과 양성 반응이 나와 현재 격리된 채 치료 중이며 그와 접촉한 '뭉찬' 멤버들이 속속 검사를 통해 이날 확진됐다. 오는 8월 1일 시즌2 첫 방송을 앞뒀으나 정상 방송이 가능할지도 불투명한 상황이다.

특히 김요한의 확진은 IHQ '리더의 연애' 출연 중 접촉한 김구라, 박명수, 한혜진 등 스태프들에게도 영향을 미쳤다. 이 중 박명수는 음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갔으나 한혜진이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그 여파가 커지고 있다. 한혜진은 현재 SBS '골 때리는 그녀들', SBS Plus '톡쏘다',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3' 등에 출연 중이다. 이현이, 송해나, 아이린 등으로 검사 대상자가 끝없이 확대되는 모양새다.

[고양=뉴스핌] 이한결 기자 = 모델 한혜진이 19일 오후 고양시 일산동구 빛마루방송지원센터에서 열린 Mnet 최초 발라드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내 안의 발라드'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내 안의 발라드'는 예능인 6명의 발라드 컴필레이션 앨범 도전기를 그린 예능 프로그램이다. 2020.02.19 alwaysame@newspim.com

앞서 노을의 이상곤도 지난 11일 연극 '러브이즈타이밍' 공연을 함께했던 상대 배우가 코로나19 확진 통보 이후 밀접접촉자로 분류됐다. 이후 15일 양성 판정을 받았으며 소속사 직원 등 접촉 인원들이 줄줄이 검사에 들어갔다. 관계자들은 "촬영 중단은 불가피하지만 능사가 아니다"라며 "주기적으로 코로나 검사를 받는 시스템이 정착돼야 하지 않을까. 모두의 자발적인 선제적 대응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jyyang@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