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글로벌

중국 허난성 폭우 강타, 인명 경제피해 눈덩이. 90개 상장사 영향 증시긴장

기사등록 :2021-07-21 09:29

강수량 60년래 최대, 성 수도 정저우에 집중 12명 사망
텐센트 1억위안 재해연금 쾌척, 여행사 예약 무료 환불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중국 허난(河南)성 성도 정저우(鄭州)가 최근 3일간 내린 폭우로 60년 만의 최대 강수량을 기록, 12명이 사망하는 등 피해가 가중되고 있다. 

중국 매체들에 따르면 정저우 일대에는 17일 밤 8시~20일 밤 8시 까지 사흘간 2020년 한해 전체 강수량이 넘는 617.1mm의 폭우가 쏟아졌다. 이는 시간및 단일 평균 기준으로 1951년 이래 60년 만의 최대치다.  신화사 통신은 기상 당국을 인용, 20일 오후 4시~5시 사이에 201.9 mm 폭우가 쏟아졌다고 보도했다.   

정저우에서는 시내 곳곳에서 도로 범람 등 침수피해가 발생했으며 열차및 지하철 모든 노선 운행이 중단되고 국도와 고속도로 운행도 통제되고 있다. 빗물이 지하찰을 덮치면서 12명의 주민이 사망한 것으로 집계됐다. 저수지와 하천 범람이 우려되는 가운데 20일 밤 현재 10만 명의 주민이 대피소로 피신한 상황이다.

국가 재난예방 당국은 7월 20일 저년 8시 정저우 일대에 대한 홍수 대응 경보를 총 4단계 가운데 비교적 엄중한 단계인 3단계에서 엄중(중대) 단계인 2단계로 격상시켰으며 21일 새벽에는 다시 최대 등급인 특별 중대 1단계까지 높였다.

허난성에는 1월 17일 이후 여러 지역에서 3급 호우 주의보가 내린 가운데 역사상 기록적인 대폭우가 내렸다. 기상청은 허난성의 중서부와 서북부 지구에 특히 강한 비가 내렸다고 밝혔다.

정저우에는 모두 30여개의 A주 상장 기업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번 폭우로 모두 90여개 상장사가 영업에 커다란 영향을 받을 것으로 전해졌다. 

대표적인 상장기업으로는 중위안증권(中原證券, 중원증권) 위퉁객차(宇通客車, 우통객차) 중위안환보(中原環保, 중원환보) 타이룽약업(太龍藥業, 태룡약업) 스팡다(四方達, 사방달) 광리과기(光力科技, 광력과기) 등이 있다.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물에 잠긴 허난성 정저우. 2021.07.21 chk@newspim.com

이들 상장기업들은 20일 오후 현재 직접적인 피해상황이 파악된 바 없지만 집중 호우로 인한 현지 피해 상황에 대해 예의 주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증시 투자자들도 허난성과 정저우시의 홍수 피해 영향 등에 대해 집중적인 관심을 보이고 있다.

시에청(攜程 시트립)과 퉁청(同程) 페이주(飛豬) 메퇀(美團) 취날(去哪兒) 등 온라인 여행 업체들은 허난성 일대 여행 서비스를 전면 중단하고 예약도 모두 취소하고 나섰다.

중국의 가장 큰 온라인 여행사 시예청은 허난성 일대 호텔 예약과 항공권 기차표 예약 등에 대해 수수료 없이 모두 취소 환불 해줄 것이라고 밝혔다. 퉁청 온라인 여행사도 호텔 관광지 기차표 등의 예약을 전부 무료 환불할 것이라고 공지했다.

텐센트는 20일 허난성 홍수 재해및 수해 복구를 위해 가장 먼저 1억 위안의 긴급 재해 의연금을 보내기로 결정했다.  

베이징= 최헌규 특파원 chk@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