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오바마, tvN '월간 커넥트' 출연…"국내 TV프로그램 처음"

기사등록 :2021-07-21 14:24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이 tvN '월간 커넥트'에 출연한다.

tvN은 21일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이 내달 6일 방송되는 '월간 커넥트'에 출연한다"며 "국내 TV프로그램에 출연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밝혔다.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버락 오바마 미국 전 대통령이 '월간 커넥트'에 출연한다. [사진=tvN] 2021.07.21 alice09@newspim.com

한 달에 한 번 랜선으로 글로벌 지식인을 만나 다양한 인사이트를 나누는 '월간 커넥트'에 출연한 버락 오바마는 대통령·정치인이면서 남편으로서 일과 가정에 모두 충실할 수 있었던 배경과 노력들을 비롯해 정책 홍보와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대중과 밀접하게 소통하는 과정 등을 통한 인사이트를 전할 예정이다.

제44대 대통령 버락 오바마는 미국 최초의 흑인 대통령으로 8년간의 임기가 끝날 무렵에도 50% 이상의 지지율을 얻을정도로 높은 대중적 인기를 누렸다.

퇴임 후 4년이 지난 지금,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의 일과 삶에 대해 인터뷰를 통해 풀어나간다는 계획이다. 

버락 오바마는 퇴임 이후 처음으로 자신의 정체성을 찾아 헤매던 청년에서 대통령이 되기까지의 여정 및 대통령 재임 시절의 관한 회고록 '약속의 땅(A Promised Land)'을 지난해 출간해 북미에서만 약 500만 부 이상 판매됐으며 26개 언어로발간됐다. 방송에서는 출간 뒷이야기도 소개될 예정이다. 

그는 K팝과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 등에 관심을 보이며 "다양한 문화 교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새로운 방식으로이해할 수 있는 힘을 만들어준다"라고 전하며 한류의 영향력에 대해서도 언급했다는 후문이다. 

'월간 커넥트'를 연출하는 공효순PD는 "국내 TV 프로그램 최초로 정치인이자 인간 오바마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솔직한 인터뷰와 그의 특별한 인사이트를 월간 커넥트를 통해 전달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오바마 미국 전 대통령이 출연하는 '월간 커넥트'는 내달 6일 밤 11시10분에 방송된다.

alice09@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