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삼척시,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확대 추진

기사등록 :2021-07-22 11:39

[삼척=뉴스핌] 이형섭 기자 = 강원 삼척시가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사업을 확대 추진하고 있다.

22일 삼척시보건소에 따르면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사업은 전문교육을 수료한 건강관리사가 출산가정에 직접 방문해 산모의 산후회복과 신생아 양육을 지원해 경제적 부담을 경감해 주는 사업이다.

[사진=셔터스톡]

이 사업은 지난해 7월부터 기준중위소득 120%이하에서 140%이하까지 확대했으며 올해는 5월 22일 이후 출산가정부터 기준중위소득 150% 이하까지 확대해 추진하고 있다.

산모를 찾아가는 건상관리사들은 산모와 신생아의 건강관리 및 가사지원, 산모 정보제공 및 정서지원 등 돌봄역할을 하고 있다.

이 사업은 태아 유형과 출산 순위, 소득유형, 서비스 기간에 따라 최소 36만원부터 최대 483만원까지 차등 지원 한다.

삼척시는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대상을 확대함으로써 2019년23명, 2020년 33명, 2021년 상반기 17명으로 지원자 수가 점차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onemoregive@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