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광주 북구, 남도전통음식·광주대표음식 강좌 운영

기사등록 :2021-07-22 12:46

[광주=뉴스핌] 전경훈 기자 = 광주 북구는 내달 31일까지 '2021년 하반기 남도전통음식・광주대표음식' 강좌와 식(食)문화프로그램에 참여할 수강생을 모집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강좌는 남도전통음식의 계승발전과 광주대표음식의 상품화를 위해 마련됐으며 9월부터 12월까지 15주 동안 운영된다.

남도전통음식 강좌는 발효·저장음식, 향토음식, 웰빙한식, 생활요리 5개 과정으로 강의가 이뤄진다.

광주광역시 북구청사 [사진=전경훈 기자] 2020.05.012 kh10890@newspim.com

광주대표음식 강좌는 무형문화재와 함께하는 광주대표음식, 광주대표음식 푸드스타일링 과정이 진행된다.

식문화프로그램은 시와 음식, 노래와 음식, 나무와 음식, 도자기와 음식, 차와 음식, 꽃과 음식 7개 과정으로 문학·예술·음악 등을 상호 융합하고 체험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남도전통음식·광주대표음식 강좌의 수강료는 12만원, 식문화프로그램은 무료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이번 강좌는 주민들이 남도의 전통음식과 광주대표음식을 배워보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kh1089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