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영상

[영상] '김경수 실형'에…野 "文 사과해야" 與 "국정원 사건과 달라"

기사등록 :2021-07-22 12:54

[서울=뉴스핌] 이민경 기자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22일 김경수 전 경남지사의 유죄 확정 판결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의 사과를 요구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새정치민주연합 대표 시절 국정원 댓글 사건에 대해 했던 말을 그대로 드리고자 한다. 당시 문 대통령은 '청와대가 사과해야 한다'고 했다"면서 "대통령께선 일관된 말로 국가의 질서를 세워달라. 청와대는 즉각 사과해야 한다"고 했다.

반면 더불어민주당은 이것이 국정원 댓글 조작과는 질적으로 다른 사건이라는 입장을 내놨다.

윤호중 원내대표는 이날 정책조정회의에서 "(김 전 지사에 대한) 판결은 존중돼야 하나 국정원 댓글 조작 사건과 유사한 사건으로 매도하는 분들이 있어 한 말씀 드린다"며 "김 전 지사는 적극적 지지자가 탈법적 수단을 동원해 돕겠다는 정황을 모르고 만났거나, 알게 됐더라도 적극적으로 만류하지 못한 게 동의 또는 지시로 해석된 사건"이라고 말했다.

min103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