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산업

SK케미칼, 2Q 영업익 861억원…분기 사상 최대 실적

기사등록 :2021-08-09 17:15

2분기 매출 4357억원…전년比 51%↑
바이오사이언스 백신 사업 호실적

[서울=뉴스핌] 박지혜 기자 = SK케미칼이 SK바이오사이언스 백신사업 호조에 힘입어 분기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SK케미칼은 올 2분기 연결기준 매출은 4357억원, 영업이익 861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51%, 영업이익은 388% 증가했다고 9일 공시했다. 분기 기준,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사상 최대 규모다.

SK케미칼 전경. [사진=SK케미칼 제공]

SK케미칼은 전 사업부의 고른 성장과 바이오사이언스 백신 사업의 호실적에 힘입어 분기 사상 최대 실적을 이어갔다고 설명했다.

그린케미칼 부문의 코폴리에스터 사업은 지속적인 신규 용도 개발과 고객 확대로 매출은 증가했으나 이익은 감소했다. 코폴리에스터 매출은 139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 늘었지만, 영업이익은 19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 감소했다. 유가상승으로 인한 원료 가격, 해상 수출 운임 상승 탓이다.

라이프 사이언스 부문의 제약(Pharma) 사업 2분기 매출은 780억원, 영업이익은 88억원이다. 기존 제품의 판매가 양호하게 유지됨과 동시에 신규 도입 제품으로 인한 포트폴리오 확대의 영향으로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23% 늘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코로나19 백신 위탁생산(CMO) 등에 힘입어 2분기 매출액 1446억원, 영업이익 662억원으로 출범 후 최대치를 기록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67%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흑자전환됐다.

SK케미칼 관계자는 "3분기에도 신규 공장을 본격 가동한 코폴리에스터 판매량 증가와 제약 제품 라인업 확대의 영향으로 양호한 실적 성장세가 이어질 것"이라며 "SK바이오사이언스도 코로나19 백신 사업으로 본격적인 매출확대와 수익 창출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wisdom@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