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인천시 스쿨존 신호등 노란색으로 교체

기사등록 :2021-09-13 14:20

[인천=뉴스핌] 홍재경 기자 =어린이보호구역(스쿨존)을 쉽게 알아볼 수 있도록 인천의 스쿨존 내 교통신호등이 노란색으로 바뀐다.

인천시는 내년까지 초등학교와 유치원 근처의 스쿨존 내 교통신호등을 모두 노란색 신호등으로 교체한다고 13일 밝혔다.

인천 남동구의 초등학교 스쿨존에 설치된 노란색 신호등[사진=인천시]2021.09.13 hjk01@newspim.com

이번에 신호등이 교체되는 곳은 초등학교 85곳과 유치원 102곳 등 346곳이다.

노란색 신호등이 설치되는 스쿨존은 현재 410곳에서 756곳으로 늘어나게 된다.

시는 운전자와 보행자가 스쿨존을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신호등 교체 계획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스쿨존 신호등교체사업에는 모두 26억원이 투입된다.

시는 스쿨존 내 음성안내 보조 장치와 바닥신호등 기능을 갖춘 '스마트횡단보도', 사물인터넷(IoT)과 접목한 실시간 음향신호기 등 어린이들의 안전을 위한 교통신호 시설물 설치도 계획하고 있다.

hjk01@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