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증권·금융

캠코·중진공·서울보증, 회생기업 금융지원 간담회

기사등록 :2021-09-15 15:07

'패키지형 회생기업 금융지원' 성과 및 발전 방안 논의

[서울=뉴스핌] 최유리 기자 = 캠코는 15일 '패키지형 회생기업 금융지원 프로그램' 참여기관과 간담회를 개최하고 그간 지원성과를 점검했다.

'패키지형 회생기업 금융지원 프로그램'은 캠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SGI서울보증이 공동으로 기술력과 성장가능성을 갖춘 회생기업에 운전자금 대여와 우대보증을 결합해 지원하는 금융 프로그램이다.

캠코는 15일 '패키지형 회생기업 금융지원 프로그램' 참여기관과 간담회를 개최하고 그간 지원성과를 점검했다. [사진=캠코] 최유리 기자 = 2021.09.15 yrchoi@newspim.com

캠코 등은 지난해 4월부터 현재까지 패키지형 금융지원을 통해 72개 회생기업에 576억원의 신규자금을 대여했다. 기업별 5억원 한도 내에서 우대보증을 제공함으로써 경영정상화와 함께 약 2800여명의 고용유지를 지원했다.

온라인 화상으로 진행된 이날 간담회에는 캠코 등 참여기관을 비롯해 기업은행,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등 유관기관과 금융지원을 받은 중소․회생기업 대표들도 참석했다. △프로그램 출범 이후 지원성과 점검 △기업 애로사항 청취 △실효성 있는 지원을 위한 발전 방안 등을 함께 논의했다.

김귀수 캠코 기업지원본부장은 "이번 간담회는 캠코를 비롯한 참여기관과 회생기업이 함께 프로그램 발전 방안을 논의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캠코는 기관 간 협력을 통해 프로그램을 개선·보완함으로써 중소 회생기업 경영정상화와 고용안정을 위해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yrchoi@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