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증권·금융

금융감독원, 금융권 공동 추석맞이 전통시장 나눔 활동

기사등록 :2021-09-15 15:21

[서울=뉴스핌] 홍보영 기자=금융감독원은 금융권과 공동으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에 보탬이 되고자 추석맞이 나눔 활동을 실시했다.

(왼쪽 상단부터)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수석부회장, 정은보 금융감독원장, 임영진 신한카드 대표이사 사장, 김기환 KB손해보험 대표이사 사장, 장만희 한국 구세군 사령관, 조민정 기업은행 홍보브랜드본부장이 추석맞이 전통시장 나눔활동에 참석하고 있는 모습. (사진=금융감독원)

금감원은 15일 한국 구세군 및 금융회사들과 함께 총 9000만원 상당의 전통시장 물품과 온누리상품권을 사회복지단체에 전달했다. 참여 금융사는 IBK기업은행, 미래에셋증권, KB손해보험, 신한카드 등 4개사다.

이날 '동네시장 장보기'를 이용해 생필품을 직접 구매한 정은보 금감원장은 "코로나19 이후 전통시장 방문객 감소로 소상공인의 어려움이 클 것으로 생각된다"며 "오늘 나눔 활동을 통해 시장 상인과 어려운 이웃들이 힘과 위로를 얻고 따뜻한 명절을 보내는 데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byhong@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