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정치

통일부 "北 군수공장 전력 협력 검토, 사실 아냐...단순 참고자료"

기사등록 :2021-10-14 13:57

"대북협상 및 회담 대책으로 검토된 바 없다"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통일부는 14일 정부가 하노이 북미정상회담 직전 북한 군수공장 등 전력협력 방안을 검토했다는 보도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통일부는 이날 보도반박자료를 통해 "보고서는 북한의 전력공업 분야 현황을 파악하기 위한 단순 참고자료 목적으로 작성된 연구용역 결과보고서이고, 내용이 대북협상 및 회담대책 등으로 검토된 바 없다"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통일부 청사 내부 [사진=뉴스핌 DB]

이날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소속 김석기 국민의힘 의원실은 통일부는 지난 2018년 에너지경제연구원으로부터 북한의 전력공업 현황 및 정책적 시사점이 담긴 보고서를 제출받았다고 밝혔다.

보고서는 분석을 통해 성공적인 남북 전력협력 정책 수립에 일조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는 연구 목적을 밝혔으나 북한이 개혁, 개방을 통해 정상국가화할 경우를 전제조건으로 삼았다.

통일부 당국자는 "보도에서 인용된 에너지 경제연구원의 보고서는 북한의 전력공업 분야 현황을 파악하기 위한 것"이라면서 "내용이 대북 협상이나 회담 대책 등으로 검토된 바는 전혀 없다"고 설명했다.

이어 "협상 대책이나 전력협력 방안 도출을 위해 필요한 우선순위나 고려사항, 구체적인 협력방안 등 까지 같이 검토돼 있는 자료는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oneway@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