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증권·금융

오비고 "수소전기버스에 자체개발 자율주행 통합 관제시스템 탑재"

기사등록 :2021-10-14 14:17

[서울=뉴스핌] 김양섭 기자 = 스마트카 소프트웨어 플랫폼 전문업체 오비고가 한국자동차연구원과 협업해 자율주행 수소전기버스를 '2021 탄소중립 EXPO'에 출품한다고 14일 밝혔다.

오비고에 따르면 해당 자율주행 수소전기버스에는 오비고가 자체 개발한 자율주행 통합 관제시스템이 적용됐으며, 오비고의 스마트카 플랫폼을 통해 클라우드와 연동하는 BIS(Bus Information System)가 탑재됐다. 이를 통해 자율주행 차량 데이터와 노변정보를 실시간 V2X 통신을 통해 관제센터와 통신한다. 이 기술은 세종시 교통정보 시스템과 연동돼 내년부터 자율주행 3레벨 수준으로 세종시에서 수소자율주행버스가 운행되게 한다.

황도연 오비고 대표는 "이번 사업은 민간 275억의 투자와 23개의 기관이 대거 참여하는 대규모 프로젝트로 우리의 자율주행 플랫폼 및 통합 관제 시스템 기술이 성공적으로 실증될 수 있어서 매우 만족스럽다"며 "현재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스마트카 플랫폼 기술을 기반으로 향후 더욱 역량을 집중해 자율주행 분야에서도 글로벌 선도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ssup825@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