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GAM

WHO, 인도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긴급 사용승인

기사등록 :2021-11-04 00:48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세계보건기구(WHO)는 3일(현지시간) 인도의 바라트 바이오테크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코백신'의 긴급 사용을 승인했다.

주요 외신에 따르면 WHO의 기술자문그룹(TAG)은 코백신의 안전성, 효능에 대한 자료를 검토한 결과 접종 이익이 위험을 훨씬 능가했다면서 긴급 사용을 승인했다. 

TAG는 코백신이 코로나19 중증에 대해 78%의 효능을 보였으며 18세 이상 모든 연령층에 대해 사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코백신은 두차례에 걸쳐 접종하며 접종 간격은 4주로 권고됐다. 

WHO가 긴급 사용을 승인한 코로나19 백신은 이번이 8번째다. 

워싱턴포스트(WP)는 코백신의 비용이 저렴하고 보관도 용이해서 인도는 물론 중·저소득 국가에서의 백신 접종 확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백신 독자 개발을 적극 추진해온 인도 정부는 이미 자국민에게 코백신을 1억2천1백만회분 접종했으며 나렌드라 모디 총리는 부스터샷 접종까지 마쳤다. 

인도에서 접종되고 있는 코백신. [사진=로이터 뉴스핌]

 kckim10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