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전국

[종합] 정부, 화이자 백신 3000만회분 추가도입…"내년 부스터샷 물량"

기사등록 :2021-11-05 14:54

총 6000만회분 확보, 내년 1분기부터 순차 공급

[세종=뉴스핌] 이경화 기자 = 정부가 5일 화이자사와 코로나19 예방접종에 필요한 백신 3000만 회분 추가 구매 계약을 체결했다.

이는 내년 전 국민 추가접종(부스터 샷)이 가능한 백신 물량을 조기에 확보하기 위해 지난 8월13일 화이자 백신 3000만회분 구매에 이어 3000만 회분 추가 구매계약을 맺은 것이다.

질병관리청 관계자는 "이번 계약에선 확정된 3000만 회분 외에도 옵션 3000만 회분이 확보돼 백신이 추가로 필요하다고 판단될 경우 신속하게 추가 구매가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정부는 총 6000만 회분의 화이자 백신을 확보했으며 내년 1분기부터 순차적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옵션 6000만 회분은 향후 예방접종 일정과 대상, 필요량을 면밀히 검토해 필요 시 추가 구매 등을 추진한다.

화이자 백신은 현재까지 4732만 회분이 도입돼 예방접종에 사용되고 있다.

kh99@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