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산업

제네시스 GV70 전기차 나온다…19일 중국서 첫선

기사등록 :2021-11-16 15:21

제네시스 전기차 라인업 세번째 모델
제네시스 중 내수 판매 2위, 해외 2위 기록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제네시스가 SUV 'GV70 전동화 모델'을 오는 19일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

16일 제네시스 인스타그램에 따르면 회사는 19일 중국 광저우에서 열리는 광저우모터쇼에서 GV70 전동화 모델의 월드 프리미어(세계 최초 공개) 행사를 개최한다.

제네시스는 이날 인스타그램에 "미래를 향한 또 하나의 대담한 여정의 시작, 제네시스가 광저우 모터쇼로 찾아간다"고 게시했다. 공개 행사는 19일 오전 11시 40분 시작한다.

GV70 전동화 모델은 제네시스 전기차 라인업 가운데 세번째 모델이다. 

제네시스는 탄소중립 전략에 따라 2025년부터 전동화 모델만 출시하겠다는 브랜드 중장기 전략을 밝힌 바 있다. 이를 위해 올해 파생형 전기차인 G80와 전용 전기차 GV60를 출시한 데 이어, 이번에 GV70 전동화 모델을 선보이는 것이다. GV70 전동화 모델은 내년 중 출시될 전망이다.

GV70은 올들어 10월까지 내수 시장에서 총 3만3700여대가 판매돼 제네시스 브랜드 중 G80(4만8000여대)에 이어 판매 2위를 기록했다. 또 GV70는 해외 시장에선 1만4900여대가 판매돼 GV80(2만1000여대)에 2위를 기록했다.

이런 가운데, GV70는 미국 최고 권위의 자동차 전문지 모터트렌드가 발표하는 '2022년 올해의 SUV'에 GV70가 최종 선정되는 등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

모터트렌드 에디터 미구엘 코티나는 "GV70는 파격적이고 신선한 외관 디자인으로 독자적인 고급스러움이 인상적이며 이는 유럽이나 미국, 일본 차량과 다른 제네시스만의 색깔을 보여준다"고 평했다.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제네시스 인스타그램 캡처] 2021.11.16 peoplekim@newspim.com

 

peoplekim@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