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문화

CJ ENM, 엔터기업 최초 '생산성 CEO 대상' 수상

기사등록 :2021-11-19 17:09

K-콘텐츠 산업화 주도·글로벌 진출 노력 성과 인정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CJ ENM은 서울 명지대 MCC관에서 'K-컬쳐와 생산성혁신'을 주제로 열린 '한국생산성학회 추계 학술대회'에서 '제28회 생산성 CEO 대상'을 수상했다고 19일 밝혔다.

'생산성 CEO대상'은 한국생산성학회가 1995년부터 한국 산업발전과 생산성 향상에 크게 기여하거나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공헌한 경영자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이종민 CJ ENM 상무(오른쪽), 이정현 한국생산성학회 교수(왼쪽) [사진=CJ ENM] 2021.11.19 nanana@newspim.com

CJ ENM은 K-콘텐츠의 산업화, 글로벌화로 한국이 콘텐츠 강국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K-컬쳐 선두 기업으로서 신입 창작자 육성과 제작 환경 개선 등 건전한 산업 생태계 조성에 나선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CJ ENM은 재능 있는 창작자를 선발·육성해 업계 진출까지 지원하는 '오펜(O'PEN)' 등의 신입 창작자를 지원하고 영화·방송 부문에서 선도적으로 표준 근로 계약서를 도입하는 등 제작 환경 개선에 노력을 기울여왔다. 지난 10월 29일에는 엔터테인먼트 사업 전 부문에 대해 'ISO37301(컴플라이언스 경영시스템)' 인증을 획득하는 등 준법경영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강호성 CJ ENM 대표는 "글로벌 토탈 엔터테인먼트 기업을 목표로 전 세계인의 일상에 한국 콘텐츠가 자리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창작자를 지원하고 콘텐츠 제작 환경을 개선하는 등 건전한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수상 소감을 말했다.

nanana@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