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포항 28일 낮동안 22명 추가 확진...연일 소재 교회 10명 집단감염

기사등록 :2021-11-28 18:12

[포항=뉴스핌] 남효선 기자 = 지역소재 종교시설 관련 집단감염이 수그러들지 않는 경북 포항에서 28일 낮 동안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2명이 발생했다.

이들 추가 확진자 중 10명은 지역 소재 종교시설 연관 확진자이다. 특히 이들 종교시설 관련 추가 확진자는 전날 발생한 교회와는 다른 지역 소재 교회 관련으로 확인돼 종교시설 등을 통한 지역사회 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다.

경북 포항시의 선별진료소 검체검사[사진=뉴스핌DB] 2021.11.28 nulcheon@newspim.com

보건당국에 따르면 이날 발생한 추가 확진자는 연일읍 소재 A 교회 관련 10명과 기존 확진자의 접촉감염 9명, 현재까지 정확한 감염원이 확인되지 않은 '경로불명' 감염 사례 3명 등 22명이다.

포항시와 보건당국은 지역 내 종교시설 연관 집단감염이 이어지고, 감염원이 확인되지 않은 '경로불명' 확진자가 다수 발생하자 이들에 대한 정확한 감염경로와 이동동선 파악 등 역학조사에 주력하고 있다.

또 포항시와 보건당국은 다수의 확진자가 발생한 종교시설에 대해 집중 방역소독하고 시청 홈페이지와 재난안전문자 등을 통해 "11월 21~26일 사이 연일읍 포항아름다운교회 방문자는 가까운 보건소에서 진단검사를 받을 것"을 독려했다.

포항시의 28일 오후 5시 기준 누적 확진자는 1544명으로 불어났다.

nulcheo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