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글로벌

美 블링컨 "北 미사일 발사는 매우 위험..관심끌려는 의도도"

기사등록 :2022-01-14 00:01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은 13일(현지시간) 최근 북한의 잇단 미사일 발사 시험가 심각하게 안정을 해치고 위험한 행위라고 비판했다.  

블링컨 장관은 이날 MSNBC방송에 출연, "미국과 동맹들은 이에 맞서 스스로를 보호하고, 북한의 미사일 활동에 대응할 것이라는 점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미국 정부는 북한에 적대적 의도가 결코 없으며 아무런 조건없이 대화를 통한 관여에 나설 수 있다고 강조했다.

블링컨 장관은 불행스럽게도 이같은 제안에 대해 북한은 지금까지 아무런 반응을 하지 않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오히려 우리가 본 반응은 새로운 미사일 시험 발사들이며 이는 심각하게 안정을 헤치고, 위험하며,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결의를 거스르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블링컨 장관은 이밖에 북한의 이같은 행동은 "일정부분은 관심을 끌려고 하는 것으로 생각한다"면서 "북한은 과거에도 그랬고, 아마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고 말했다.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 [사진=로이터 뉴스핌]

 

kckim10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