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증권·금융

신한은행, 예적금 금리 최고 0.4%p 인상

기사등록 :2022-01-14 16:05

기준금리 인상 반영

[서울=뉴스핌] 최유리 기자 = 신한은행이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에 따라 오는 17일부터 정기예금 및 적립식예금 36종의 금리를 최대 0.40%포인트(p) 인상한다.

[사진=신한은행]

이번 금리인상으로 대표 상품인 안녕, 반가워 적금은 1년 만기 최고 연 4.4%로, 자영업자의 목돈마련을 돕는 상품인 신한 가맹점 스윙 적금은 1년 만기 최고 연 3.0%로 금리가 인상된다.

1년 만기 신한 마이홈 적금 금리는 0.4%p 인상돼 최고 2.6%로 변경된다. 시니어 고객 대상 5년 만기 미래설계크레바스 연금예금 금리는 0.3%p 인상된 연 2.15%로 금리가 적용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한국은행 기준금리 인상과 시장금리 상승에 맞춰 고객들을 위해 예적금 금리도 빠르게 인상하게 됐다"며 "신한은행은 고객들의 안전한 자산관리를 위한 다양한 예적금 상품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yrchoi@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