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정섬길 전주시의원 "김건희·최은순 부동산 의혹 즉각 수사하라"

기사등록 :2022-01-14 19:00

[전주=뉴스핌] 홍재희 기자 = 정섬길 전북 전주시의원이 14일 전주지방검찰청 앞에서 윤석열 국민의 힘 대통령 후보의 부인 김건희 씨에 대한 수사를 촉구했다.

정 의원은 "공정과 상식이 사라졌다"면서 "김건희 씨와 최은순 씨 부동산패밀리의 양평 공흥리 개발 특혜의혹과 성남일대 땅 차명소유 의혹을 낱낱이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14일 정섬길 전주시의원이 전주지검 앞에서 릴레이 시위를 벌이고 있다[사진=전주시의회] 2022.01.14 obliviate12@newspim.com

이어 "김건희 씨의 허위이력 논란 등을 조국 사태와 다른 잣대로 보고 있다"며 "동일한 잣대로 수사가 이뤄져야 한다"고 피력했다.

전북지역 더불어민주당 여성의원들은 수사가 이뤄질 때까지 전주지검 앞에서 릴레이 시위를 벌인다는 계획이다.

obliviate@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