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사회

오후 6시 서울 신규 확진 768명…어제보다 11명 감소

기사등록 :2022-01-14 19:09

[서울=뉴스핌] 장현석 기자 = 서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768명 발생했다.

14일 서울시 및 방역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기준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수는 768명으로 집계됐다.

[코로나19 검체검사. [사진=뉴스핌DB]

이는 전날 같은 시간 기준 확진자 779명보다 11명이 감소한 수치다.

주요 집단감염 사례별로 살펴보면 ▲관악구 소재 노래연습장 관련 4명(누적 67명) ▲광진구 소재 요양병원 관련 3명(77명) ▲강남구 소재 실내운동시설 관련 1명(26명) ▲종로구 소재 고등학교 관련 1명(13명) 등으로 나타났다.

이밖에 기타 확진자 접촉자 384명(10만148명), 해외유입 86명(3562명), 기타 집단감염 11명(3만6771명), 타시도 확진자 접촉자 8명(5010명), 감염경로 조사 중 270명(9만5044명) 등으로 나타났다.

현재까지 서울 지역 누적 확진자 수는 24만718명이다.

kintakunte87@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