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용인시·동물장묘업체 2곳 '반려동물 장묘문화 상생 발전' 협약

기사등록 :2022-04-27 17:14

용인시민에 화장비·봉안비 10% 할인

[용인=뉴스핌] 노호근 기자 = 경기 용인시는 27일 지역 내 동물장묘업체 2곳과 '반려동물 장묘문화 상생 발전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27일 용인시는 지역 동물장묘업체 2곳과 '반려동물 장묘문화 상생 발전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사진=용인시청] 2022.04.27 seraro@newspim.com

이날 협약식엔 백군기 용인시장, 이정윤 리멤버반려동물장례식장 대표, 이희옥 씨엘로펫 대표 등 관계자 10명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이들 동물장묘업체 2곳은 앞으로 2년간 용인시민에게 화장비와 봉안비 1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 시와 공동으로 성숙한 반려동물 장례문화 조성을 위해 다양한 홍보활동을 진행한다.

백 시장은 "관내에서도 많은 가정에서 반려동물을 키우고 있는 만큼 올바른 반려동물 장묘문화를 조성하고 사람과 동물이 함께 행복한 도시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리멤버 반려동물장례식장과 씨엘로펫은 각각 처인구 남사읍 방아리와 백암면 백암리에 위치해 있다. 

serar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