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국힘 영덕군수 후보 김광열 확정...'3선도전' 이희진 고배

기사등록 :2022-05-09 07:31

김광열 "지역 대통합 엄중한 요구...압승거두겠다"

[영덕=뉴스핌] 남효선 기자 = '6.1지방선거' 국민의힘 영덕군수 공천후보로 김광열(61) 전 영덕군 기획감사실장이 확정됐다.

9일 국힘 경북도당에 따르면 공천관리위원회는 전날 경선 득표율 63.52%를 얻은 김광열 예비후보를 공천후보로 의결했다.

'6.1지방선거' 국민의힘 영덕군수 공천후보로 확정된 김광열 전 영덕군 기획감사실장.[사진=선거관리위원회] 2022.05.09 nulcheon@newspim.com

'3선 도전'으로 관심을 모았던 이희진 현 군수는 가감산 포함 득표율 56.78%를 받아 고배를 마셨다.

공천 티켓을 거머쥔 김광열 후보는 국힘 공관위의 경선 결과 발표가 나오자 보도자료를 내고 "무거운 책임감과 함께 군민 여러분의 뜨거운 사랑과 성원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제게 주어진 국민의힘 공천은 영덕군민들과 당원동지들의 승리며, 지역 대통합을 이뤄내라는 엄중한 요구로 받아들이겠다"고 말했다.

또 "함께 달려온 이희진 후보에게도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 무거운 책임감과 함께 군민 여러분의 뜨거운 사랑과 성원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제게 주어진 국민의힘 공천은 영덕군민들과 당원동지들의 승리며, 지역 대통합을 이뤄내라는 엄중한 요구로 받아들여 영덕군민들과 국민의힘 전 당원들의 힘을 모아 원팀이 돼 본 선거에서도 압승을 거둘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예비후보는 또 "군민의 뜻을 받들어 다가오는 '6.1지방선거'에서 반드시 승리해 여러분의 지지에 보답하겠다"며 "사회적 약자들에게 힘이 되는 군정을 펼치고 공직생활 38년의 경험을 살려 '돌아오는 영덕. 살기 좋은 영덕. 주민들 간 웃음꽃이 피어나는 행복 도시' 영덕건설에 모든 역량을 쏟겠다"고 강조했다.

nulcheo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