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산업

네이버웹툰, CJ ENM·스튜디오드래곤과 일본 합작사 설립

기사등록 :2022-05-12 14:21

상반기 중 '스튜디오드래곤 재팬(가칭)' 설립
일본 내 최고 제작 스튜디오 성장이 목표

[서울=뉴스핌] 양태훈 기자 = 네이버웹툰의 일본 계열사 라인 디지털 프론티어가 CJ ENM, 스튜디오드래곤과 일본 내 합작법인 '스튜디오드래곤 재팬(가칭)'을 설립한다.

네이버웹툰 해외 계열사가 한국 제작사와 연합해 현지에 드라마 전문 스튜디오를 설립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12일 네이버웹툰은 라인 디지털 프론티어와 CJ ENM, 스튜디오드래곤이 공동으로 300억원을 출자해 올해 상반기 중 스튜디오드래곤 재팬을 설립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네이버웹툰은 스튜디오드래곤 재팬 설립을 통해 일본에서 라인 디지털 프론티어가 보유한 오리지널 IP(지식재산권)의 드라마화에 속도를 낸다는 계획이다.

CJ ENM·네이버웹툰·스튜디오드래곤 CI. [사진=CJ ENM·네이버웹툰·스튜디오드래곤]

CJ ENM과 스튜디오드래곤이 갖춘 영상 콘텐츠 전반의 노하우를 라인 디지털 프론티어의 IP 경쟁력에 더해 차별화된 프리미엄 콘텐츠로 일본 드라마 시장을 혁신한다는 방침이다.

김신배 네이버웹툰 일본사업 총괄 리더는 "합작법인 설립으로 콘텐츠 강국인 일본에서 웹툰·영상화로 이어지는 IP 벨류체인을 갖추게 되었다"며 "일본을 넘어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완성도 높은 드라마를 통해 자사 오리지널IP의 우수성을 알리는 한편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업계 톱티어 기업들이 가장 먼저 찾는 글로벌 플레이어로 입지를 강화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한편 라인 디지털 프론티어는 지난 3월 일본 전자책 서비스 업체 '이북 이니셔티브 재팬(eBOOK Initiative Japan)'을 인수해 일본 디지털 만화 플랫폼으로 최대 거래액을 보유한 1위 기업에 올랐다. 

dconnect@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