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경제

[일상 회복] 해외입국자 방역규제 대폭 완화…국제선 운항 100편→230편

기사등록 :2022-05-14 06:00

입국 시 신속항원검사 인정…검사 간소화
12세 이상 기저질환자도 먹는치료제 처방
백신접종 사망자 위로금 5000만원→1억원

[세종=뉴스핌] 이경화 기자 = 코로나19 확진자수 감소 지속 등 방역 지표가 개선추세를 보이자 정부는 지난 4월18일 사회적 거리두기 전면 해제 조치에 이어 6월 전후로 국제 항공편 증편을 비롯한 입국 전 진단검사 간소화 등 해외여행 방역 규제를 대폭 풀기로 했다.

해외여행이 보다 자유로워질 전망인 가운데 새 변이 출현·확산에 대비해서는 먹는 치료제 100만 명분을 추가 확보하고 처방 대상도 12세 이상 기저질환자까지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 집계결과 13일0시 기준 신규 확진자수는 3만2451명 늘어 누적 1772만7986명이 됐다. 전날 3만5906명보다 3455명 줄었고 1주일 전 금요일인 지난 6일 2만6701명보다는 2303명 늘었다. 6일 신규 확진자수는 전날 어린이날 휴일 진단검사 수가 줄어든 영향이다.

2주전 지난달 29일 5만555명 대비로는 1만4649명 줄어 감소세가 뚜렷했다. 3만 명대 신규 확진자수는 이틀째며 5만 명 아래로는 지난 4일 4만9055명 이후 열흘째 유지하고 있다. 이날 위중증 환자는 347명으로 나흘째 300명대며 사망자도 전날보다 11명 준 52명으로 떨어졌다.

[영종도=뉴스핌] 정일구 기자 =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한 해외 입국자 대상 자가격리 면제가 시행된 1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출국장이 해외 여행을 떠나려는 여행객들로 붐비고 있다. 인천국제공항에 따르면 이날 공항을 이용하는 여객은 2만1646명(출국 1만104명, 입국 1만1542명)으로 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으로 2만명을 넘었다. 2022.04.01 mironj19@newspim.com

코로나19 유행이 대체로 꺾이면서 정부는 최근 증가하는 해외여행 수요를 고려해 6월까지 국제선 운항 횟수를 230편 증편해 주 762회로 늘릴 계획이다. 국제선 항공 횟수는 4월 주 420회에서 5월 주 532회로 매월 100회 가량 증편했는데 이번에 이를 두 배로 늘렸다.

해외에서 입국할 때 절차도 간소화된다. 정부는 이달 23일부터 입국 전 받는 검사에 유전자증폭(PCR) 검사 외에 전문가용 신속항원검사를 포함하고 내달 1일부터는 검사 횟수도 3회에서 2회로 축소하기로 했다.

아울러 내달 1일부터는 만 12세 이상 17세 이하 입국자의 접종 완료 기준도 2회 접종 후 14일이 지난 경우로 완화된다. 정부는 접종을 마친 보호자와 함께 입국하는 어린이의 격리 면제 기준도 만 6세 미만에서 만 12세 미만으로 조정했다.

한편 정부는 확산하는 오미크론 하위 변이를 감안해 코로나19 먹는 치료제 100만 명분을 추가 확보하고 16일부터 처방대상도 12세 이상 기저질환자로 확대한다. 식약처 긴급사용승인 내역에 따라 12~17세는 화이자 팍스로비드만, 18세 이상은 머크 라게브리오만 처방 가능하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백신 이상 반응에 대한 보상과 지원, 위로금도 늘어난다. 구체적으로 의료비 보상·지원 상한액이 3000만원에서 5000만원으로 늘고 사망위로금 역시 5000만원에서 1억 원으로 오를 예정이다. 

kh99@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