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사회

서울시50플러스재단, 사회공헌형 일자리 발굴 업무협약 체결

기사등록 :2022-05-27 06:00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보호종료아동 멘토, '선배시민멘토단'

[서울=뉴스핌] 채명준 기자 = 서울특별시50플러스재단(재단)이 사회복지법인 엔젤스헤이븐과 취약계층 지원 중장년 일자리 및 사회공헌활동을 발굴하는 업무협약을 27일 체결한다고 밝혔다.

두 기관은 시 서북권역을 중심으로 지역 내 취약계층을 돕는 사회공헌활동과 중장년 차상위계층이 참여할 수 있는 일자리 발굴을 위해 협력한다.

[자료=서울시50플러스재단] 서울시50플러스재단 로고

먼저 돌봄 공백이 발생한 지역 내 자립준비 청년(보호종료아동)을 대상으로 50+세대가 일대일 멘토링 활동을 지원하는 '선배시민멘토단'을 운영, 진로코칭 및 정서지원 활동을 추진한다.

재단은 이번 협력을 통해 중장년 차상위계층이 참여할 수 있는 사회공헌형 일자리 모델을 체계화하고 타 자치구로 확대함으로써 지역밀착형 일자리사업 활성화한다는 계획이다.

이성수 서울시50플러스재단 사업운영본부 본부장은 "지역 내 전문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지역사회에 꼭 필요한 중장년 일자리 모델을 보다 효과적으로 발굴할 수 있을 것"이라며 "지속가능하고 의미있는 지역기반형 일자리 사업의 적극 추진을 통해 중장년 취약계층의 참여를 더욱 활성화하겠다"고 밝혔다.  

Mrnobody@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