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사회

서울시, 교통위반 단속조회...카카오 간편인증으로

기사등록 :2022-05-31 06:00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카카오, 삼성패스, 네이버 등 7개사 지원
교통위반 과태료 조회하고 미납과태료 납부까지

[서울=뉴스핌] 채명준 기자 = 서울시는 31일부터 '교통위반 단속조회서비스' 접속 시 소셜 미디어를 통한 간편인증을 도입, 네이버·카카오톡 등을 이용해 편리하게 개인인증을 할 수 있도록 개선한다고 밝혔다.

앞으로는 소셜 미디어 간편인증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인터넷으로 조회하고 미납과태료 등 납부까지 할 수 있게 된다.

서울시청 전경. [서울=뉴스핌]

특히 시는 자신이 원하는 소셜 미디어 또는 금융사를 선택해 간편 인증할 수 있도록 ▲카카오 ▲KB국민은행 ▲페이코 ▲통신사PASS ▲삼성PASS ▲네이버 ▲신한은행 등 총 7개의 민간 발급 인증서 로그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용을 원하는 시민은 스마트폰이나 PC 등으로 교통위반 단속조회서비스 홈페이지에 접속해 개인정보 수집에 동의한 뒤 '개인소유 차량조회'에서 7개 민간 발급 인증서 중 원하는 채널을 선택해 조회하면 된다.

교통위반 단속조회서비스는 서울 전역에서 발생한 ▲주․정차 위반 과태료 ▲버스․자전거 등 전용차로 통행위반 과태료 등의 부과 및 납부 서비스 뿐만 아니라 ▲자동차 정기검사․자동차세․의무보험․자동차번호판 영치 등에 대한 과태료 조회 서비스도 제공한다.

아울러 전용차로, 주·정차 위반 과태료 부과에 대한 의견 진술이나 이의신청 등의 민원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백호 도시교통실장은 "그동안 이용 방법이 불편했던 단속조회서비스 로그인 방법이 간편해지면서, 시민들이 교통위반 단속여부 확인이나 과태료 납부를 더욱 편리하게 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교통 분야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를 섬세하게 검토하고 불편사항을 발굴해 적극적으로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Mrnobody@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