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산업

[노동개혁 시동] 중견련 "정부 정책 빙향 '환영'...구체적 제도 개선 촉구"

기사등록 :2022-06-23 14:18

[서울=뉴스핌] 이영기 기자 =중견기업계는 주52시간제 손질을 비롯한 새 정부의 노동시장 개혁 추진 방향을 환영하면서 유연근무제 도입 요건과 취업규칙 변경 절차 완화 등 구체적인 제도 개선을 촉구했다.

23일 한국중견기업연합회는 논평을 통해 "글로벌 경기침체가 임박한 시점에 경제 위기 대처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정부의 깊은 고민과 의지가 반영된 결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중견련은 "연장 근로시간 월 단위 총량 관리 전환 방안은 현실성이 떨어지는 급격한 주52시간제 도입으로 인한 기업과 근로자의 애로를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상이한 업무 분야의 특성을 반영해 선택적 근로시간제의 정산 기간을 확대하는 조치는 제도의 실효성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특히 중견련은 "기업의 활력을 높이고 근로자 삶의 질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현실적인 삶으로서의 노동 현실에 대한 이해를 높여 유연근무제 도입 요건, 취업규칙 변경 절차 완화 등 구체적인 제도 개선이 발 빠르게 뒤따라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진 = 한국중견기업연합회 로고]

 

007@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