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경제

과학기술이 대한민국을 바꾼다…과총, 29일 '대한민국 과학기술 연차대회' 개최

기사등록 :2022-06-23 16:21

코로나 여파로 3년만에 현장 개최 예정
나노화학 개척자 현택환 교수 기조 연설

[세종=뉴스핌] 이경태 기자 = "장기간으로 지속된 팬데믹으로 뒤엉킨 대전환 시대 속에서 대한민국 과학의 미래를 토론해보고자 합니다."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가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후원하는 '2022 대한민국 과학기술 연차대회'가 오는 29일 오전 10시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열린다. 

이번 연차대회는 올해로 열여섯 번째를 맞는다. 연차대회는 2007년부터 '대한민국의 미래가 과학기술 혁신에 달려있다'는 정신을 바탕으로 산·학·연·관·언의 과학기술 전문가들이 모여 국가 미래 비전 및 발전 전략을 논의하고, 최신 정보를 공유하는 열린 장으로 마련됐다.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가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후원하는 '2022 대한민국 과학기술 연차대회'가 오는 29일 오전 10시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열린다. [자료=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2022.06.23 biggerthanseoul@newspim.com

올해 연차대회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로 3년 만에 현장 개최된다. 물론 유튜브 생중계를 통한 온라인 개최도 병행한다.

'과학기술이 대한민국을 바꿉니다'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연차대회는 장기간 지속된 팬데믹으로 뒤엉킨 대전환의 시대를 맞아 새 정부의 과학기술 국정 과제를 살펴보고, 과학기술이 제시할 미래 비전을 각 분야 전문가 70여 명의 통찰과 혜안으로 조망하는 시간을 갖는다.

연차대회는 기조강연과 8개의 주제별 심포지엄이 열린다. 기조강연에는 나노화학의 개척자로 알려진 현택환 서울대 석좌교수가 연사로 나서 과학기술계의 과거, 현재, 다가올 미래에 대해 '나노가 당신에게 무엇을 해줄 수 있을까(What Nano can Do for You)'를 주제로 강연한다. 현 교수는 '2016 대한민국 최고과학기술인상'과 '2022 한국공학한림원 대상'을 수상했다.

누리호 발사 성공에 힘입어 우주개발에 대한 기대가 높은 만큼 민간 영역에서 발사체 개발 사업에 한창인 김수종 이노스페이스 대표도 두번째 기조강연에 나선다. 이노스페이스는 2017년도에 설립된 국내 유일의 민간 하이브리드 우주로켓 개발 기업으로, 오는 12월께 브라질에서 '한빛-TLV(시험발사체)'를 처음으로 발사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과총 연례 학술회의인 다산컨퍼런스도 연차대회와 함께 열린다. 올해 다산컨퍼런스에서는 최근 국제 정세 변화에 따른 에너지·기후변화·식량위기에 대해 다양한 관점에서의 논의가 이루어질 예정이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이우일 한국과학기술단체 총연합 회장이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페어몬트호텔에서 종합뉴스통신 뉴스핌 주최로 열린 "새 정부에 바란다" 윤석열 시대, 국가 대전환과 혁신비전 '제10회 서울이코노믹포럼'에 참석하고 있다. 2022.04.14 kilroy023@newspim.com

뿐만 아니라 과총은 새로 마련한 증축관을 이번에 함께 개장한다. 증축관은 국내 최대 과학기술 교류 플랫폼 조성을 목적으로 건립됐다. 이날 함께 진행되는 개관식에서는 9년에 걸친 증축관 건립 경과도 함께 보고된다.

이우일 과총 회장은 "국내에서는 새 정부가 출범하고 세계적으로는 뉴 노멀을 맞이하는 대변혁의 시기에 국가의 미래 경쟁력은 과학기술에 달려있다"며 "대한민국이 과학기술 중심 국가로 성장하기 위한 비전을 각 분야 전문가들과 함께 모색하고 설계하는 이번 연차대회에 많은 과학기술인과 국민의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biggerthanseoul@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