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전국

경기도, 집중호우 대응 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 1단계 가동

기사등록 :2022-06-23 18:41

[수원=뉴스핌] 순정우 기자 = 23일과 24일 경기도 지역에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경기도가 23일 오후 1시부터 24일 상황 종료 시까지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한다.

경기도 재난안전대책본부 [사진=경기도] 2022.06.23 jungwoo@newspim.com

이날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23일 오전 9시부터 오는 24일 오전 7시까지 경기도 예상 강수량은 40~100㎜(최대 120㎜)로, 23일 낮부터 도내 곳곳에서 집중호우가 쏟아지고 있다.

이에 도는 23일 오후 1시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비상 1단계 체제로 운영하고 있다. 도 재난안전대책본부는 △1단계(주의) 본부장(자연재난과장) 등 18명 구성 △2단계(경계) 본부장(안전관리실장) 등 32명 구성 △3단계(심각) 본부장(행정1부지사) 등 41명 구성 등 단계별로 격상된다.

집중호우 예보에 따라 도는 저지대 도로 등 침수 우려 취약도로 113개소, 지하차도 40개소, 소교량(세월교) 26개소를 시·군과 경찰서와 협조해 사전 통제한다. 또한 산사태·산지전용 등 붕괴 우려 지역을 중심으로 대피체계를 점검하고, 기상 상황에 따라 주민대피를 시행한다.

이외에도 △통합관제센터 폐쇄회로(CC)TV 등을 활용한 현장 상황 파악 △현장관리관, 주민 대표 등과 소통을 통한 현장 상황 실시간 감시 및 상황전파 △농경지 침수 등에 따른 피해 최소화를 위해 각종 방재시설 정비·점검 △방파제·선착장 등 항만시설 안전관리 등을 수행한다.

jungwo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