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사회

[내일날씨] 맑다가 오후부터 흐려져…밤부터 장맛비

기사등록 :2022-07-22 17:00

[서울=뉴스핌] 이정윤 기자= 내일(23일)은 전국이 맑다가 오후부터 흐려져 비가 내리겠다.

22일 민간기상기업 케이웨더에 따르면 오는 23일 한반도는 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다가 정체전선에서 발달한 저기압의 영향을 차차 받겠다.

서쪽지방을 중심으로 저녁부터 점차 흐려지겠고, 중부서해안은 밤부터 비가 내리겠다. 동쪽지방은 구름많은 가운데 강원영서에는 오후 한때 소나기가 오겠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영서 5~30mm다.

아침 최저기온은 19~23도, 낮 최고기온은 26~30도로 예상된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3도 ▲춘천 21도 ▲강릉 21도 ▲대전 22도 ▲대구 22도 ▲전주 22도 ▲광주 22도 ▲부산 23도 ▲제주 24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8도 ▲인천 28도 ▲춘천 29도 ▲강릉 27도 ▲대전 30도 ▲대구 30도 ▲전주 30도 ▲광주 30도 ▲부산 28도 ▲제주 31도로 예상된다.

미세먼지는 전국이 '보통'을 기록하겠다.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서울 등 중부 곳곳에 호우주의보가 발효중인 13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인근에서 한복을 입은 외국인이 우산을 쓴 채 걷고 있다. 기상청은 내일까지 중북부지역에 최대 150mm 이상, 중부지방과 호남 지역에 최대 10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2022.07.13 yooksa@newspim.com

 

jyoo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