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사회

[ANDA칼럼] 가정폭력! 가정만의 문제가 아니라 사회적 문제

기사등록 :2022-08-04 09:17

가족 간의 일상적인 대화 매우 중요

[세종=뉴스핌] 김보영 기자 = 우리 주변에서 생각보다 심각하게 대두되고 있는 범죄는 무엇일까? 바로 가정폭력이다. 가정폭력은 가족 구성원 내 학대·폭력이 일어나는 것을 뜻한다.

김보영 사회부 선임기자

가정폭력이란 법적으로 부모·배우자·자녀·형제자매 등 가족구성원 사이의 신체적·심리정서적·성적인 학대로 인한 정신적 또는 재산상 피해를 수반하는 모든 행위를 의미한다.

그렇다면 가정폭력을 당했을 때 피해자들은 어떠한가.

대부분의 피해자는 가정폭력 발생 시 경찰로부터 도움을 받는 것을 꺼려하는 경우가 많다. 대부분 가정 내에서 일어난 일이기 때문에 외부로 알려지는 것을 원하지 않고 배우자가 처벌받게 되지는 않을까 하는 생각 등 다양한 이유에서다.

그리고 경찰의 도움을 받게 되더라도 가해자가 법적 처벌을 받을 수 있게 되기까지 적지 않은 시간이 소요된다는 인식을 가지고 있다. 가정폭력은 가정 내 문제로 치부하며 당사자 간 스스로 해결해야 한다는 안일한 생각에 경찰 등 제3자의 개입에 대한 부정적인 시각이 여전히 존재하고 있기 때문이다.

가정폭력은 개별적인 문제가 아니라 구조적으로 폭력이 악순환되는 사회적 문제이다.

문제해결 수단으로 폭력을 학습하게 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악순환의 고리를 차단할 수 있는 방법을 교육하고 사회적인 지지를 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가정폭력은 당사자가 스스로 해결할 것이 아니라 전담 경찰과 가정폭력상담소 등 관련부서의 도움을 받아 치유하는 것이 합리적이고 바람직한 해결방법일 것이다.

특히 가정폭력에 가장 취약한 대상은 아동이다. 더는 사회가 이들의 아픔을 간과하지 않도록 실제적인 변화가 있어야 하고 가정폭력에 노출된 아동이 변화를 체감할 수 있어야 한다.

아동의 경우 직접적인 폭력이 아니더라도 가정폭력에 지속해서 노출되는 것만으로도 심각한 정신적 후유증을 초래할 수 있고 학교폭력 등 다른 형태의 폭력 가해자가 되는 악순환이 이루어진다.

가정폭력에서 벗어나는 것은 큰 용기가 필요하다. 하지만 가정폭력이 자식에게 대물림되는 경우도 많으므로 초기에 단호하게 대응해 자신과 자녀를 현명하게 지켜야 할 것이다.

아울러 가족 간의 일상적인 대화를 위해 의사소통 교육에 참여해야 한다. 가족 관계로 혼자 해결하기 어려운 점이 있다면 가족상담 신청하기 등 자발적인 노력도 매우 중요하다. 

이제는 가정폭력을 간과해서는 안 되는 시점에 있다. 한가정의 평화와 안정·행복한 가정을 만들기 위해서는 사소한 폭력·욕설을 절대 해서는 안되며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가치가 가족이라는 것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kboyu@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