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전국

음주운전 단속 경찰차 들이받고 도주 70대…택시 기사 도움으로 검거

기사등록 :2022-08-04 18:05

[인천=뉴스핌] 홍재경 기자 =음주운전을 하다 단속 중인 경찰관을 다치게 하고 도주하던 70대 남성이 택시 기사의 도움으로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특수공무집행방해 치상 등 혐의로 A씨의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4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3시 53분께 인천시 서구 인천공항고속도로 톨게이트 부근에서 경찰 순찰차를 들이받아 B 경장을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의 음주 단속[사진=인천경찰청] 사진은 기사와 직접 관련이 없음

A씨는 음주 운전을 하다 경찰 단속을 피해 서울시 올림픽대로에서 인천시 서구 시천동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까지 36㎞가량을 도주하던 중 사고를 낸 것으로 파악됐다.

택시 기사 C씨는 A씨의 음주 운전을 신고하고 올림픽대로에서 인천공항고속도로로 도주하는 그를 직접 추적하면서 이동 경로를 알려 경찰이 검거할 수 있도록 도왔다.

경찰은 인천공항고속도로 톨게이트 부근에서 경찰차의 우측 범퍼를 들이받는 사고를 내고도 계속해 도주한 A씨를 1km가량 더 추적해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체포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치에 해당하는 0.233%였다.

경찰 관계자는 "A씨를 상대로 음주운전과 도주 경위 등을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hjk01@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