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글로벌

[달 탐사 개막] 달 탐사선 다누리 오전 9시 40분께 첫 교신 성공

기사등록 :2022-08-05 09:54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발사 후 40분 지난 뒤 발사체서 정상 분리

[세종=뉴스핌] 이경태 기자 = 우리나라 첫 달 탐사선(KPLO) 다누리의 교신이 성공적으로 이뤄졌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달 탐사선 다누리가 5일 오전 9시 40분께 정상적으로 교신이 진행됐다고 이날 밝혔다. 앞서 다누리는 발사 직후 40분께 2단 발사체에서 정상 분리됐다.

달 탐사선 다누리는 이날 오전 8시 9분(한국시간) 미국 케이프커네버럴 우주군기지 40번 우주발사대에서 스페이스X사의 발사체 '팔콘-9'에 탑재돼 발사됐다.

우리나라 첫 달 탐사선(KPLO) 다누리가 발사체에서 최종 분리되는 모습 [자료=스페이스X] 2022.08.05 biggerthanseoul@newspim.com

다누리는 발사 이후 4.5개월간 이동한 뒤 오는 12월께 달 궤도에 진입하게 된다. 정상적으로 달 궤도에 안착하게 되면 내년 2~12월까지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다누리는 탄도형 달 전이방식(BLT)으로 달에 도달한다. BLT는 다른 궤적에 비해 이동거리가 길지만 연료를 상당량 절감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다누리에는 NASA가 개발한 쉐도우캠이 탑재돼 아르테미스 미션의 착륙 후보지 탐색을 위한 달 극지방 영구음영지역을 촬영하게 된다.

biggerthanseoul@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