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전국

경주 용강동 아파트건설현장서 50대 중상...병원 이송

기사등록 :2022-08-06 09:19

[경주=뉴스핌] 남효선 기자 = 경북 경주시 용강동의 한 아파트건설 현장에서 50대 작업자가 안면부 함몰사고로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6일 경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1시58분쯤 경주시 용강동 한 아파트건설현장에서 수압테스트 작업을 하던 A(50대) 씨가 튀어나온 배관캡에 얼굴을 맞아 중상을 입고 소방헬기를 이용해 병원으로 긴급 이송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경북 경주소방서[사진=뉴스핌DB] 2022.08.06 nulcheon@newspim.com

nulcheo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