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산업

[뉴스핌라씨로] 유유제약, 제천공장 가동률 13.6%p 늘렸다

기사등록 :2022-08-11 18:00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늘어난 제품 수요 대응하고 매출 증대 나선다

[편집자] 이 기사는 8월 11일 오후 4시13분 AI가 분석하는 투자서비스 '뉴스핌 라씨로'에 먼저 출고됐습니다.

[서울=뉴스핌] 김경민 기자 = 유유제약이 제천공장 가동률을 기존보다 13.6%p 늘렸다. 늘어난 제품 수요와 매출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서다. 유유제약은 증가한 생산 가동률에 맞춰 물류창고 증측도 완료했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유유제약 제천공장의 올해 2분기 생산 가동률은 85%로 로 조사됐다. 지난해 1분기 기준 제천공장의 생산 가동률은 71.4%였다. 1년 사이 생산 가동률이 13.6%p 늘어난 것이다.

앞서 지난 2006년 완공된 유유제약 제천공장은 대지 2만평, 연건평 4908평에 의약품 제조·품질관리 기준인 'KGMP' 인증을 갖춘 생산시설이다.

여기에선 정제, 캡슐, 산제, 연고제 등 다양한 완제의약품이 생산되고 있다. 제천공장에선 지난해 기준으로 말초 순환 개선제 '타나민정' 67만2300여개 생산됐다. 항혈소판제 '유크리드정'은 12만5000여개, 골다공증 치료제 '맥스마빌'은 11만8000여개 만들어졌다.

유유제약의 제천공장. [사진=유유제약 제공]

유유제약은 제품 판매가 늘면서 생산 가동률을 늘리기로 결정했다. 유유제약의 최근 5년간 매출액은 ▲2017년 628억5200만원 ▲2018년 830억9600만원 ▲2019년 908억7800만원 ▲2020년 981억2000만원 ▲2021년 1156억5500만원 등이다. 

특히 지난해 매출액은 전년 대비 17.9%로 대폭 늘어났다. 주력 제품이 고루 성장하면서 처음으로 매출 1000억원 돌파했다.

이에 지난해 8월 충북 제천시와 제천공장 증설 투자 협약을 체결하고 70억원의 자금을 투입했다. 이 중 54억원은 물류창고 증설, 나머지는 품질관리용 분석기와 완제의약품 보관·유통관리를 위한 첨단 설비 시스템 등 도입에 사용됐다.

생산량이 많아진 만큼 물류창고도 늘렸다. 유유제약은 지난 5월 말 176.19㎡ 규모의 충북 소재 제천공장 물류창고 증축 공사를 끝냈다. 물류창고는 생산할 제품을 병원이나 약국에 나가기 전까지 보관하는 곳이다. 

1941년 만들어진 유유제약은 타나민정과 맥스마빌, 유크리드정, 고중성지방혈증 치료제 '뉴마코' 등을 제조·판매하고 있다.

kmkim@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