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대전·세종·충남

대전서 오피스텔 '깡통전세' 300억원대 사기 피의자 1명 구속

기사등록 :2022-09-05 14:23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대전경찰, 고소장 100여건 접수...피의자 10여명 달해

[대전=뉴스핌] 오종원 기자 = 대전지역 수백억원대 오피스텔 전세 사기 사건 피의자 중 1명이 구속됐다.

대전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전세 계약된 오피스텔을 월세 계약된 매물처럼 속여 파는 '깡통전세' 사기를 벌인 혐의로 지난 2일 부동산 법인 관계자 40대 여성 A씨를 구속했다고 5일 밝혔다.

대전경찰청 전경. [사진=뉴스핌DB] 2022.09.05 jongwon3454@newspim.com

경찰은 지난 6월 15일 첫 사건 접수를 시작으로 사건관계자 170여명을 조사 중이며 접수된 고소장은 100여건, 피의자는 A씨를 포함한 부동산 중개업자 등 10여명에 이른다. 고소장에 적시된 피해 금액은 310억여원 규모에 달한다.

경찰은 A씨에 대한 조사가 끝나는 대로 검찰에 송치하고 나머지 피의자들에 대해서도 추가 조사를 이어갈 계획이다.

jongwon3454@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