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
주요뉴스지자체

국회 예결위원장 만난 김경일 파주시장 "국비 지원 필요성 설명"

기사등록 :2022-09-22 16:19

※ 뉴스 공유하기

URL 복사완료

※ 본문 글자 크기 조정

  • 더 작게
  • 작게
  • 보통
  • 크게
  • 더 크게

[파주=뉴스핌] 이경환 기자 = 경기 파주시는 김경일 시장이 22일 우원식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장을 만나 내년도 파주시 주요 사업에 대한 국비 지원 필요성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논의 중인 김경일 파주시장(왼쪽)과 우원식 예결위원장(가운데).[사진=파주시] 2022.09.22 lkh@newspim.com

이날 김 시장은 우 위원장에게 ▲국지도78호선(용미~신산) 도로 확포장 ▲국지도78호선(문산-법원) 도로 확포장 등 2개 사업에 대한 신규사업 확정을 건의했다.

이와 함께 ▲용미 하수관로 정비 49억 원 ▲장곡리 하수관로 정비 115억 원 ▲캠프하우즈 도로 개설 40억 원▲반다비 국민체육센터 건립 15억 원 ▲그린뉴딜 지중화 사업(연풍리, 법원리) 28억 원 등 5개 사업에 대한 국비 248억 원 지원도 요청했다.

김 시장은 상습적인 병목 현상을 빚거나 교통정체로 인한 지역 주민 불편 해소, 증가하는 생활하수 처리 및 하천 수질 개선 등 각 사업의 필요성을 일일이 설명했고, 우 위원장은 이에 공감을 표하고 향후 국회 예결위 심의 과정에서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약속했다.

김 시장은 "파주는 접경지역으로 전체 면적의 88%가 군사시설보호구역으로 묶여 있으면서 한편으로는 수도권이라는 이름으로 규제를 받고 있다"며 "국가안보를 위해 규제를 감내해 온 파주시와 시민들에 대한 배려 차원에서도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사업들에 대해 국비 지원이 꼭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lkh@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